인사말
신뢰받는 No.1 온라인 경제미디어가 되겠습니다.

미디어 홍수시대를 살면서 많은 독자들은 무엇이 자신에게 정말 중요한 정보인지 혼란을 느끼고 있습니다. 겉으로 드러난 현상만 따라가는 보도를 넘어 그 배경과 의미, 현상과 현상 사이의 맥락에 천착하는 보도, 더 나은 미래를 위한 단초를 제공하는 새로운 저널리즘이 필요한 이유입니다.

이제 ‘오늘경제’가 그 역할을 하겠습니다. 우리 경제의 주역인 국민과 기업, 국가경제에 도움이 되는 정보를 제공하는 경제정보의 허브(Hub)로서 새로운 저널리즘의 지평을 열어 나가겠습니다. 호시우보(虎視牛步)의 자세로, 신뢰받는 No.1 온라인 경제미디어의 소임을 다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