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B
      16℃
      미세먼지 매우나쁨
    • 경기
      Y
      15℃
      미세먼지 매우나쁨
    • 인천
      Y
      15℃
      미세먼지 매우나쁨
    • 광주
      Y
      19℃
      미세먼지 매우나쁨
    • 대전
      Y
      19℃
      미세먼지 매우나쁨
    • 대구
      Y
      23℃
      미세먼지 나쁨
    • 울산
      Y
      23℃
      미세먼지 나쁨
    • 부산
      H
      20℃
      미세먼지 나쁨
    • 강원
      B
      19℃
      미세먼지 매우나쁨
    • 충북
      B
      19℃
      미세먼지 매우나쁨
    • 충남
      Y
      19℃
      미세먼지 매우나쁨
    • 전북
      Y
      17℃
      미세먼지 매우나쁨
    • 전남
      Y
      18℃
      미세먼지 나쁨
    • 경북
      R
      23℃
      미세먼지 나쁨
    • 경남
      H
      22℃
      미세먼지 나쁨
    • 제주
      H
      20℃
      미세먼지 나쁨
    • 세종
      Y
      19℃
      미세먼지 매우나쁨
2021-05-07 16:50 (금)
[특징주] 서울 주택공급 확대 기대에 건설주 강세
[특징주] 서울 주택공급 확대 기대에 건설주 강세
  • 임주하 기자 jooha0918@
  • 승인 2021.04.08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세훈 신임 서울시장. [사진 = 연합 제공]
오세훈 신임 서울시장. [사진 = 연합 제공]

 

[오늘경제 = 임주하 기자]

국민의힘 오세훈 후보가 서울시장으로 당선되면서 서울시 주거 관련 규제가 완화될 것이란 기대에 8일 건설업종이 강세를 나타냈다.

이날 오전 10시 18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대우건설은 전날보다 310원(5.08%) 오른 6천800원에 거래됐다.

GS건설(4.92%), 현대건설(2.78%), HDC현대산업개발(1.36%) 등 주요 대형 건설사들도 이날 강세를 나타냈다.

건설업종은 2.92% 올라 전체 업종 가운데서 가장 상승률이 높았다.

재보선 승리로 오세훈 시장이 서울시정을 맡게 되면서 서울시 주택 건설이 확대될 것이란 기대가 건설사들에 호재로 작용했다.

오 시장은 후보 시절 '스피드 주택공급'을 공약 1순위로 내걸고 재개발·재건축 관련 규제를 완화해 5년간 18만5천 가구를 공급하겠다고 공약한 바 있다.

KRX 건설지수는 선거 이전부터 기대감을 반영해 3월 이후 12%가량 상승했다.

강경태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서울 지역 정비사업지 공급 물량 증가는 대형 건설사들의 본업인 주택 부문 성장을 뒷받침하는 호재"라며 "건설 업종에 대한 비중 확대 의견을 유지한다"고 말했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