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B
      16℃
      미세먼지 매우나쁨
    • 경기
      Y
      15℃
      미세먼지 매우나쁨
    • 인천
      Y
      15℃
      미세먼지 매우나쁨
    • 광주
      Y
      19℃
      미세먼지 매우나쁨
    • 대전
      Y
      19℃
      미세먼지 매우나쁨
    • 대구
      Y
      23℃
      미세먼지 나쁨
    • 울산
      Y
      23℃
      미세먼지 나쁨
    • 부산
      H
      20℃
      미세먼지 나쁨
    • 강원
      B
      19℃
      미세먼지 매우나쁨
    • 충북
      B
      19℃
      미세먼지 매우나쁨
    • 충남
      Y
      19℃
      미세먼지 매우나쁨
    • 전북
      Y
      17℃
      미세먼지 매우나쁨
    • 전남
      Y
      18℃
      미세먼지 나쁨
    • 경북
      R
      23℃
      미세먼지 나쁨
    • 경남
      H
      22℃
      미세먼지 나쁨
    • 제주
      H
      20℃
      미세먼지 나쁨
    • 세종
      Y
      19℃
      미세먼지 매우나쁨
2021-05-07 16:40 (금)
금융위, 美금리 상승세 동조화 양상 대비..선제적 관리
금융위, 美금리 상승세 동조화 양상 대비..선제적 관리
  • 임주하 기자 jooha0918@
  • 승인 2021.03.25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리스크 대응반 회의를 주재하는 도규상 금융위 부위원장 [사진출처=금융위원회]
금융리스크 대응반 회의를 주재하는 도규상 금융위 부위원장 [사진출처=금융위원회]

[오늘경제 = 임주하 기자]

도규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은 미국 금리 상승세가 국내 금리와 동조화하는 양상을 보일 경우를 대비해 시장 상황을 면밀하게 점검하고 선제적으로 관리하겠다고 25일 밝혔다. 

도 부위원장은 이날 금융리스크 대응반 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통해 "최근 미국을 중심으로 경기 회복 징후가 가시화하면서 인플레이션 기대가 커지고 장기금리가 점차 상승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최근 코로나 백신 접종 등으로 일상 복귀와 경제 회복에 대한 기대가 커지는 가운데 대내외 금리 상승 등 금융시장 불안 요인도 존재하는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지난 1년간의 코로나 극복 과정에서 '175조원 + α' 민생·금융안정 프로그램과 금융권의 협조 덕분에 취약 부문의 자금 어려움이 줄고 금융 시장도 안정을 찾아갔다고 평가했다. 

도 부위원장은 2차례 연장을 거쳐 오는 9월까지 연장된 만기연장·상환유예 조치와 관련, 연착륙 지원 5대 원칙에 따라 차주의 상환 부담 우려를 최소화하겠다고 강조했다. 

앞서 금융당국은 유예기간 종료 후 차주의 상환 부담이 일시에 집중되지 않도록 ▲ 최적의 상환방안 컨설팅 제공 ▲ 유예기간 이상의 상환기간 부여 ▲ 상환 유예된 이자에 대한 이자 미부과 ▲ 중도상환수수료 면제 ▲ 최종 상환방법 차주가 최종선택 등 5가지 원칙을 제시한 바 있다. 

도 부위원장은 순조로운 연착륙을 위해 금융권에도 ▲ 전산시스템 조기 구축 ▲ 상환방법 조정 관련 결재 절차 간소화 ▲ 부실징후 감지 시 건전성 분류 조정 및 충분한 충당금 적립 등의 노력을 당부했다. 

금융당국도 각 금융협회와 함께 현장지원반을 구성해 애로사항을 접수하고 제도를 개선하는 등 지원하겠다고 도 부위원장은 덧붙였다. 

 

오늘경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