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Y
      20℃
      미세먼지 보통
    • 경기
      Y
      21℃
      미세먼지 보통
    • 인천
      Y
      20℃
      미세먼지 보통
    • 광주
      B
      22℃
      미세먼지 좋음
    • 대전
      B
      23℃
      미세먼지 좋음
    • 대구
      B
      21℃
      미세먼지 좋음
    • 울산
      B
      18℃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18℃
      미세먼지 좋음
    • 강원
      Y
      22℃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22℃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22℃
      미세먼지 보통
    • 전북
      B
      23℃
      미세먼지 보통
    • 전남
      B
      21℃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22℃
      미세먼지 좋음
    • 경남
      B
      20℃
      미세먼지 좋음
    • 제주
      B
      21℃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23℃
      미세먼지 좋음
2021-04-11 16:15 (일)
화이자 300만명분 추가·노바백스 2천만명분 도입
화이자 300만명분 추가·노바백스 2천만명분 도입
  • 김하나 기자 kimha76@
  • 승인 2021.02.16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7천900만명분 백신 도입 확정…노바백스, 기술 이전받아 국내 생산
정세균 국무총리. [사진=연합 제공]
정세균 국무총리. [사진=연합 제공]

[오늘경제 = 김하나 기자]

정부가 화이자 백신 300만명분을 추가 확보해 2분기에 도입하기로 했다. 또 노바백스와 백신 2000만명분 구매 계약을 했다.

이로써 정부의 백신 확보 물량은 기존 5600만명분을 포함해 총 7900만명분이 됐다.

정부는 3분기 도입 예정이던 화이자 백신 가운데 50만명분을 3월 말로 앞당겨 공급받고 노바백스 백신의 경우 2분기부터 접종을 시작할 계획이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16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주재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상반기 백신 수급 불확실성이 점점 커지고 있어 당초 하반기 1000만명분을 공급받기로 계약한 화이자 백신 중 일정 물량을 앞당기고 상반기에 추가로 도입 가능한 물량을 협의해왔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 총리는 "이렇게 되면 화이자 백신은 2분기에만 총 700만회분, 350만명분의 접종이 가능하게 된다"고 주장했다.

정 총리는 특히 "노바백스 백신의 경우 우리 기업이 기술을 이전받아 국내 공장에서 백신을 생산하게 돼 더욱 의미가 크다"며 "기술 이전을 바탕으로 국산 백신 개발을 앞당기는 데도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