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Y
      19℃
      미세먼지 매우나쁨
    • 경기
      Y
      20℃
      미세먼지 매우나쁨
    • 인천
      H
      19℃
      미세먼지 매우나쁨
    • 광주
      H
      23℃
      미세먼지 매우나쁨
    • 대전
      B
      23℃
      미세먼지 매우나쁨
    • 대구
      B
      26℃
      미세먼지 매우나쁨
    • 울산
      B
      23℃
      미세먼지 매우나쁨
    • 부산
      B
      21℃
      미세먼지 매우나쁨
    • 강원
      H
      21℃
      미세먼지 매우나쁨
    • 충북
      B
      22℃
      미세먼지 매우나쁨
    • 충남
      B
      23℃
      미세먼지 매우나쁨
    • 전북
      H
      24℃
      미세먼지 매우나쁨
    • 전남
      H
      21℃
      미세먼지 매우나쁨
    • 경북
      B
      26℃
      미세먼지 매우나쁨
    • 경남
      B
      21℃
      미세먼지 매우나쁨
    • 제주
      Y
      24℃
      미세먼지 매우나쁨
    • 세종
      B
      23℃
      미세먼지 매우나쁨
2021-05-08 17:00 (토)
현대차, 올해 9월까지 전세계 수소차 판매량 순위 압도적 ‘1위’
현대차, 올해 9월까지 전세계 수소차 판매량 순위 압도적 ‘1위’
  • 이효정 기자 lhj@
  • 승인 2020.12.14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소전기차 넥쏘[사진출쳐=현대자동차]
수소전기차 넥쏘 [사진출처=현대자동차]

[오늘경제 = 이효정 기자]

현대자동차가 올해 1~9월 전세계 수소차 판매량 순위에서 1위 자리를 유지하는 쾌거를 이뤘다.

14일 시장조사업체 SNE리서치에 따르면 올해 9월까지 전세계에서 판매된 수소연료전지차 6664대 중 현대차의 점유율은 73.8%(4917대)로 압도적인 1위였다.

현대차는 넥쏘 판매가 크게 늘며 작년 같은 기간(3048대)에 비해 판매량이 61.3%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2위는 점유율 11.5%(767대)의 도요타였고, 3위는 2.8%(187대)의 혼다였다.

도요타와 혼다는 작년보다 판매량이 각각 61.8%, 27.2% 감소했다.

SNE리서치는 도요타의 1세대 미라이와 혼다 클래리티의 모델 노후화로 판매량이 급감하면서 전세계 수소차 판매량이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3.2% 감소했다고 분석했다.

특히 미라이는 코로나19로 인해 최다 판매 지역인 미국에서 공장 가동이 중단되며 판매량이 크게 줄었다.

중국 우롱자동차와 골든드래곤은 자국 시장에서 수소트럭과 수소버스 판매가 급증하며 급격한 성장세를 보였다.

올해 3분기만 놓고 보면 전세계 수소차 판매량은 2594대로 작년 동기보다 27.2% 증가했다.

현대차가 작년보다 65.8% 증가한 2036대를 판매하며 시장을 주도했고, 지리자동차 등 중국계 업체들의 성장세도 두드러졌다.

SNE리서치는 현대차가 안정적으로 넥쏘 판매를 이어가고 수소전기트럭인 엑시언트 판매를 본격화하면서 당분간 글로벌 수소차 시장의 성장세가 지속될 것으로 내다봤다.

다만 올해 12월 출시한 도요타의 미라이 2세대 모델이 내년 초 미국에도 출시되면서 변수로 작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