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B
      4℃
      미세먼지 좋음
    • 경기
      B
      4℃
      미세먼지 좋음
    • 인천
      B
      5℃
      미세먼지 좋음
    • 광주
      B
      5℃
      미세먼지 좋음
    • 대전
      B
      4℃
      미세먼지 좋음
    • 대구
      B
      6℃
      미세먼지 좋음
    • 울산
      Y
      8℃
      미세먼지 좋음
    • 부산
      H
      7℃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3℃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3℃
      미세먼지 좋음
    • 충남
      B
      4℃
      미세먼지 좋음
    • 전북
      Y
      4℃
      미세먼지 좋음
    • 전남
      Y
      6℃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6℃
      미세먼지 좋음
    • 경남
      Y
      7℃
      미세먼지 좋음
    • 제주
      B
      7℃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3℃
      미세먼지 좋음
2021-04-14 07:50 (수)
한국거래소 “감사보고서 제출 임박…취약 기업 투자 유의”
한국거래소 “감사보고서 제출 임박…취약 기업 투자 유의”
  • 장미란 기자 pressmr@
  • 승인 2021.03.05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거래소]
[사진출처=한국거래소]

[오늘경제 = 장미란 기자]

한국거래소가 12월 결산법인의 감사보고서 제출 시기를 맞아 한계기업의 주요 특징 및 불공정거래 유형을 안내, 투자에 유의해줄 것을 당부했다. 
  
올해는 상법 시행령 개정으로 상장법인은 정기 주주총회 일주일 전까지 감사보고서를 공시해야 한다. 현재 예상되는 주총 집중일은 오는 26일, 30일, 31일이다.

거래소가 꼽은 불공정거래에 취약한 한계 기업의 특징은 ▲비정상적인 주가 및 거래량 등의 급변 ▲지분 구조의 잦은 변동 ▲직접 자금 조달 이상의 대규모 외부 자금 조달 등이다. 

특히 감사보고서 제출 기한을 앞두고 특별한 이유 없이 주가·거래량이 급변하거나 악재성 공시에도 주가가 상승하는 등 비정상적인 흐름을 보일 경우 유의할 필요가 있다고 거래소는 지적했다. 

한계기업 관련 주요 불공정거래 유형에는 감사보고서 제출 전에 내부자가 보유주식을 매각해 손실을 회피한 사례, 악화한 결산실적 발표 전후로 허위·과장성 정보 유포를 통해 시세를 부양한 사례 등이 있었다. 
  
거래소는 “기업실적 등의 면밀한 검토 없이 투자할 경우 주가 급락에 따른 손실뿐만 아니라 상장폐지 등으로 불의의 피해를 볼 수 있다”며 “투자 전에 상장 기업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확인한 후 신중히 투자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