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B
      9℃
      미세먼지 좋음
    • 경기
      Y
      11℃
      미세먼지 좋음
    • 인천
      H
      9℃
      미세먼지 좋음
    • 광주
      B
      12℃
      미세먼지 좋음
    • 대전
      B
      12℃
      미세먼지 좋음
    • 대구
      H
      13℃
      미세먼지 좋음
    • 울산
      B
      15℃
      미세먼지 좋음
    • 부산
      H
      14℃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12℃
      미세먼지 좋음
    • 충북
      H
      12℃
      미세먼지 좋음
    • 충남
      B
      12℃
      미세먼지 좋음
    • 전북
      R
      11℃
      미세먼지 좋음
    • 전남
      H
      12℃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13℃
      미세먼지 좋음
    • 경남
      Y
      14℃
      미세먼지 좋음
    • 제주
      H
      15℃
      미세먼지 좋음
    • 세종
      H
      12℃
      미세먼지 좋음
2021-02-28 15:10 (일)
"증권사, 증시호황 사상 최고 실적에도 중소벤처 자금공급 인색"
"증권사, 증시호황 사상 최고 실적에도 중소벤처 자금공급 인색"
  • 방수진 기자 greenshout@
  • 승인 2021.02.22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권사들이 최근 증시 호황으로 최대 이익을 냈지만, 여전히 중소벤처기업 등에 대한 자금 공급 실적은 저조한 수준이라는 지적이 나왔다. [사진출처=연합]

[오늘경제 = 방수진 기자]

증권사들이 최근 증시 호황으로 최대 이익을 냈지만, 여전히 중소벤처기업 등에 대한 자금 공급 실적은 저조한 수준이라는 지적이 나왔다.

이지언 금융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이 21일 발표한 '증권사 위험자본 공급 역할 확대 필요성' 보고서에 따르면 국내 증권사들은 지난해 3분기 2조원의 수탁수수료 수익과 2조 9000억원의 영업이익을 거뒀다.

증권사 중 종합금융투자업자의 기업 신용공여 규모도 2020년 상반기에만 14조 3000억원을 기록했다. 2019년(14조9000억원)보다 빠르게 늘고 있지만, 이 가운데 중소기업의 비중은 2%(2809억원)에 불과하다.

증권사의 지난해 벤처펀드 출자액(1330억원)도 전체 결성 금액의 2%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종합금융투자업자는 자기자본 3조원 이상 등 일정 요건을 갖춰 기업에 신용(대출·지급보증·어음할인 등)을 공여할 수 있다. 정부는 대형 투자은행(IB) 육성을 목표로 2013년 종합금융투자업 제도를 통해 증권사에 기업 신용공여를 허용했고, 자본시장을 통한 중소벤처기업 자금조달을 유도하기 위해 2016년 이후 중소기업특화증권사 제도도 운영하고 있다.

중소기업특화증권사는 현재 6개사(유진투자증권·이베스트투자증권·코리아에셋투자증권·키움증권·IBK투자증권·SK증권)가 지정돼 2년마다 실적평가를 통해 재선정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이 연구위원은 "사상 최대 실적에도 불구, 증권사가 위험자본 공급 기능에 소홀해질 우려가 있다"며 "혁신기업에 대한 위험자본 공급을 확대하려면 증권사는 혁신기업 투자 역량을 키우고 다양한 금융상품을 공급해 전문성이 낮은 일반투자자를 간접투자로 유도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그는 또 "증권사는 혁신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신용공여와 대출을 늘리고, 정부는 이 위험자본 공급 실적에 따라 신용공여 한도를 확대하는 인센티브를 줘야 한다"고 덧붙였다.

오늘경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