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X
      1℃
      미세먼지 좋음
    • 경기
      W
      1℃
      미세먼지 좋음
    • 인천
      W
      1℃
      미세먼지 좋음
    • 광주
      R
      6℃
      미세먼지 좋음
    • 대전
      R
      4℃
      미세먼지 좋음
    • 대구
      R
      4℃
      미세먼지 좋음
    • 울산
      R
      5℃
      미세먼지 좋음
    • 부산
      R
      7℃
      미세먼지 좋음
    • 강원
      X
      -1℃
      미세먼지 좋음
    • 충북
      R
      2℃
      미세먼지 좋음
    • 충남
      R
      4℃
      미세먼지 좋음
    • 전북
      R
      6℃
      미세먼지 좋음
    • 전남
      R
      5℃
      미세먼지 좋음
    • 경북
      R
      4℃
      미세먼지 좋음
    • 경남
      R
      15℃
      미세먼지 좋음
    • 제주
      R
      7℃
      미세먼지 좋음
    • 세종
      R
      4℃
      미세먼지 좋음
2021-03-01 22:40 (월)
신한생명·오렌지라이프, 통합 앞두고 ‘창의·유연’ 조직문화 구축 ‘시동’
신한생명·오렌지라이프, 통합 앞두고 ‘창의·유연’ 조직문화 구축 ‘시동’
  • 장미란 기자 pressmr@
  • 승인 2021.01.22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신한생명, 오렌지라이프]

[오늘경제 = 장미란 기자]

신한생명과 오렌지라이프가 통합을 앞두고 창의적이고 유연한 조직문화 구축을 위한 움직임을 본격화하고 있다. 

신한생명과 오렌지라이프는 통합 사옥인 신한L타워의 사무환경 혁신과 전일 자율 복장제를 시행했다고 22일 밝혔다.
 
먼저 사무공간 혁신은 지난 11월 양사가 공동으로 진행한 ‘사무공간 혁신 프로젝트’의 결과물로써 다양한 방식으로 직원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현장투표 결과를 반영해 콘셉트를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구성원간 자유로운 소통을 위한 공간 마련에 중점을 둬 부서장 개별공간을 오픈하고 직급에 관계없이 수평적인 환경을 구축했다. 
 
또 그룹별 특성을 감안해 사무환경 테마를 다양하게 적용해 일하는 방식에 맞는 최적의 사무환경을 제공했다. 8가지 테마는 ▲Activity형 ▲Cafe형 ▲Health Care형 ▲Cinema형 ▲Camping형 ▲Library형 ▲Travel형 ▲Garden형이다.
 
한편, 신한생명과 오렌지라이프는 통합 신한라이프 출범을 앞두고 이달 말 양사간 교류를 위한 코로케이션(Co-location)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양사는 Do & Don’t 제한이 없는 전일 자율 복장제를 도입했다. 이는 자율과 책임을 통해 경직된 사고의 틀에서 벗어나 창의적이고 유연한 기업문화를 조성하기 위함이다.
 
양사 관계자는 “경직된 사고의 틀에서 벗어나 업무 효율성과 창의성을 높이기 위해 이번 사무공간 개선과 자율복장제를 도입했다”며 “앞으로도 혁신적인 조직문화 구축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