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R
      16℃
      미세먼지 보통
    • 경기
      R
      16℃
      미세먼지 보통
    • 인천
      R
      15℃
      미세먼지 보통
    • 광주
      R
      13℃
      미세먼지 좋음
    • 대전
      R
      13℃
      미세먼지 보통
    • 대구
      R
      13℃
      미세먼지 좋음
    • 울산
      R
      15℃
      미세먼지 좋음
    • 부산
      R
      15℃
      미세먼지 좋음
    • 강원
      R
      16℃
      미세먼지 보통
    • 충북
      R
      14℃
      미세먼지 보통
    • 충남
      R
      13℃
      미세먼지 보통
    • 전북
      R
      14℃
      미세먼지 좋음
    • 전남
      R
      14℃
      미세먼지 좋음
    • 경북
      R
      13℃
      미세먼지 좋음
    • 경남
      R
      13℃
      미세먼지 좋음
    • 제주
      R
      17℃
      미세먼지 좋음
    • 세종
      R
      14℃
      미세먼지 보통
2021-04-12 13:45 (월)
KCGS, ‘포스코·CJ대한통운’ 등 7개사 ESG등급 하향조정
KCGS, ‘포스코·CJ대한통운’ 등 7개사 ESG등급 하향조정
  • 이재훈 기자 holic1007@
  • 승인 2021.01.12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한국기업지배구조원]
[사진출처=한국기업지배구조원]

[오늘경제 = 이재훈 기자]

포스코·CJ대한통운 등 국내 7개사의 ESG(환경경영·사회책임경영·지배구조) 등급이 한 단계씩 떨어졌다.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이하 KCGS)은 ESG등급위원회를 개최해 지난해 10월부터 3개월간 기업활동을 통해 확인된 ESG위험을 반영한 결과 이같이 결정했다고 12일 밝혔다. 

ESG 등급(개별 등급 및 통합 등급)은 S, A+, A, B+, B, C, D 7등급으로 구분된다. 

KCGS 1차 등급조정결과 사회책임경영(S) 부문에서 △CJ대한통운 △포스코 △한온시스템 등 3개사가 등급이 하락했다. 지배구조(G) 부문에서는 △한화솔루션 △효성 △애경산업 △한익스프레스 등 4개사가 등급이 하락했다. 

개별 등급 조정에 따라 △한온시스템 △한화솔루션 △효성 등 3사는 통합 등급이 한 단계 하락했다. 환경경영(E) 등급 조정은 없다.

CJ대한통운과 포스코는 반복적인 근로자 사망사고 발생으로 사회책임경영 부문에 반영되면서 B+에서 B등급으로 하락했다.

한화솔루션은 한익스프레스 부당지원행위로 시정명령 및 과징금 157억원 처분을 받은 점을 지배구조에 반영해 B+에서 B등급으로 하향 조정되면서 통합 등급도 A에서 B+로 하락했다. 부당지원을 받은 한익스프레스는 시정명령 및 과징금 73억원 처분을 받아 지배구조 등급 C에서 D로 하향 조정됐다.

효성은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에 대해 횡령혐의 유죄 판결을 받은 점이 반영되면서 지배구조 등급 B+에서 B등급으로 하향 조정되면서 통합 등급도 A에서 B+로 하락했다.

애경산업은 이윤규 전 애경산업 대표 징역형 및 집행유예를 받은 점이 반영되면서 지배구조 등급 C에서 D로 하락했다.

한온시스템은 관행적인 불공정 하도급 거래 행위 제재를 받은 점에서 사회책임경영 등급 B+에서 B로 하향 조정되면서 통합 등급도 B+에서 B등급으로 하락했다.

한편 KCGS는 ESG 등급의 시의성 제고를 위해 2020년부터 ESG 등급 조정 빈도를 반기 1회에서 분기 1회로 확대했다. 다음 등급 조정은 4월로 예정되어 있다.
 

오늘경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