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H
      4℃
      미세먼지 보통
    • 경기
      H
      5℃
      미세먼지 보통
    • 인천
      H
      5℃
      미세먼지 보통
    • 광주
      R
      7℃
      미세먼지 보통
    • 대전
      R
      5℃
      미세먼지 보통
    • 대구
      R
      7℃
      미세먼지 보통
    • 울산
      R
      8℃
      미세먼지 보통
    • 부산
      R
      8℃
      미세먼지 보통
    • 강원
      W
      1℃
      미세먼지 좋음
    • 충북
      R
      4℃
      미세먼지 보통
    • 충남
      R
      6℃
      미세먼지 보통
    • 전북
      R
      8℃
      미세먼지 보통
    • 전남
      R
      9℃
      미세먼지 좋음
    • 경북
      H
      6℃
      미세먼지 보통
    • 경남
      R
      7℃
      미세먼지 보통
    • 제주
      H
      12℃
      미세먼지 좋음
    • 세종
      R
      4℃
      미세먼지 보통
2021-01-21 23:10 (목)
LGU+ 네트워크 현장 디지털 전환으로 연간 11만시간 아껴
LGU+ 네트워크 현장 디지털 전환으로 연간 11만시간 아껴
  • 한송희 기자 songhee1909@
  • 승인 2021.01.12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경제 = 한송희 기자]

사진=LG유플러스 제공
사진=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는 지난해 네트워크 현장에서 수기로 작성하던 업무정보를 디지털로 전환하고,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RPA)를 도입해 단순·반복 업무에 소요되는 시간을 연간 11만 시간 감축했다고 12일 밝혔다.

그동안은 네트워크 현장에서는 작업자가 정보를 수기로 메모한 뒤 전산에 입력하는 과정을 거쳐야 했다. 

LG유플러스는 그러나 지난해 수기 업무를 스마트폰 앱으로 대체할 수 있는 개발툴을 보급해 국사 당직일지, 5G 현장점검 체크리스트 등 업무를 디지털화했다.

이를테면 당직근무 시 당직자 정보와 순찰 일정, 국사 설비의 이상 유무 등 정보를 앱으로 입력하고 순찰위치를 QR코드로 스캔하면 자동으로 스프레드시트에 정리된다.

LG유플러스는 또 도로굴착공사 정보를 미리 파악해 지중화된 선로의 장애에 대응하고, 협력업체의 공사대금 정산 근거자료를 자동으로 검증해 초과근무 시간을 줄이는 등 로봇 자동화를 전사적으로 확대 적용했다.

자동화로 줄어든 시간과 인력 수를 곱하면 연간 약 11만 시간에 달한다고 이 회사 관계자는 설명했다.

이와 관련 이 회사는 현장의 수기업무를 모두 디지털화해 현장의 데이터를 축적하고, 사내 온라인 경진대회와 해커톤 등 임직원들의 RPA 역량을 키울 수 있는 이벤트를 확대할 예정이다.

권준혁 LG유플러스 NW부문장은 "네트워크 작업현장과 사무업무 전반에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DX)을 가속화해 업무효율화와 품질개선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겠다"고 말했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