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R
      12℃
      미세먼지
    • 경기
      R
      13℃
      미세먼지
    • 인천
      R
      11℃
      미세먼지
    • 광주
      H
      14℃
      미세먼지
    • 대전
      H
      14℃
      미세먼지
    • 대구
      H
      15℃
      미세먼지
    • 울산
      R
      16℃
      미세먼지
    • 부산
      R
      15℃
      미세먼지
    • 강원
      R
      11℃
      미세먼지
    • 충북
      H
      13℃
      미세먼지
    • 충남
      H
      13℃
      미세먼지
    • 전북
      H
      15℃
      미세먼지
    • 전남
      H
      12℃
      미세먼지
    • 경북
      H
      15℃
      미세먼지
    • 경남
      R
      16℃
      미세먼지
    • 제주
      B
      13℃
      미세먼지
    • 세종
      H
      13℃
      미세먼지
2021-04-13 01:15 (화)
비트코인 사상 첫 4000만원 시대 열렸다…11일 만에 1000만원 껑충
비트코인 사상 첫 4000만원 시대 열렸다…11일 만에 1000만원 껑충
  • 방수진 기자 greenshout@
  • 승인 2021.01.07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빗썸거래소]
[사진출처=빗썸거래소]

[오늘경제 = 방수진 기자]

가상화폐 대장 격인 비트코인이 개당 4000만원을 넘어섰다. 처음으로 3000만원을 넘은 지 11일 만이다.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에 따르면 7일 비트코인은 이날 오전 8시 58분 6.94% 오른 4085만원에 거래된 후 상승세가 이어지고 있다.

같은 시간 다른 거래소인 업비트에서도 4081만원에 거래됐다.

가상화폐 가격은 주식시장과 달리 거래소 단위로 거래가 이뤄져 같은 종류의 가상화폐라도 거래소별로 거래 가격이 다르다.

비트코인 국내 거래 가격은 1년 전과 비교하면 380%가량 상승했다.

비트코인이 다시 상승세를 탄 것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영향이다. 가상화폐 대안 안전자산으로 꼽혀서다.

지난해 10월에는 미국 온라인 결제업체 페이팔이 자사 플랫폼에서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를 매매할 수 있게 할 계획이라고 발표하면서 상승세에 불을 댕겼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