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B
      미세먼지 보통
    • 경기
      Y
      12℃
      미세먼지 보통
    • 인천
      Y
      12℃
      미세먼지 보통
    • 광주
      R
      8℃
      미세먼지 좋음
    • 대전
      R
      8℃
      미세먼지 보통
    • 대구
      R
      11℃
      미세먼지 보통
    • 울산
      H
      13℃
      미세먼지 좋음
    • 부산
      H
      13℃
      미세먼지 좋음
    • 강원
      Y
      11℃
      미세먼지 좋음
    • 충북
      R
      7℃
      미세먼지 보통
    • 충남
      R
      7℃
      미세먼지 보통
    • 전북
      R
      8℃
      미세먼지 보통
    • 전남
      R
      8℃
      미세먼지 좋음
    • 경북
      R
      11℃
      미세먼지 좋음
    • 경남
      R
      12℃
      미세먼지 좋음
    • 제주
      R
      10℃
      미세먼지 좋음
    • 세종
      R
      7℃
      미세먼지 보통
2021-03-04 17:31 (목)
교보생명, ‘지속가능경영 추구’ 조직개편…“디지털 DNA 심는다”
교보생명, ‘지속가능경영 추구’ 조직개편…“디지털 DNA 심는다”
  • 장미란 기자 pressmr@
  • 승인 2020.12.14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에 방점…DT지원실 확대·개편
[사진=교보생명]
[사진출처=교보생명]

[오늘경제 = 장미란 기자] 

교보생명이 디지털 전환을 통한 지속가능경영을 추구하기 위해 조직개편을 단행했다. 조직개편을 통해 디지털 전환에 대한 강한 의지를 내비친 것이다.

교보생명은 조직 전반에 디지털 DNA를 내재화하고, 지속가능한 새로운 고객가치를 구현하기 위해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14일 밝혔다. 

교보생명의 이번 조직개편은 4차 산업혁명으로 일컬어지는 디지털 전환이 가속화됨에 따라, 변화와 혁신을 선도하는 생명보험사로서의 입지를 강화하기 위한 방향으로 이뤄졌다.

이번 조직개편을 통해 기존 디지털혁신지원실이 DT(Digital Transformation·디지털 전환)지원실로 확대 개편됐다.

교보생명의 디지털 전환은 디지털 기술로 회사의 비즈니스를 혁신하는 것을 넘어, 신사업 모델부터 업무 프로세스, 커뮤니케이션방식, 기업 문화까지 근본적으로 바꾸는 것을 의미한다.

이를 위해 확대 개편된 DT지원실은 고객가치 극대화, 미래 경쟁력 확보를 위한 전사적 디지털 전환을 유기적으로 운영, 관리하게 된다.

디지털 기반의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구축을 위해 여러 팀이 신설됐다. DT추진팀이 신설돼 전사적 디지털 비즈니스를 지원한다. 이를 위해 산하에 디지털혁신지원파트도 꾸려졌다.

또 디지털신사업팀은 오픈이노베이션팀으로 명칭을 변경해 스타트업과의 협업을 강화하고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하도록 했다.

플랫폼사업화추진TF도 새롭게 만들어졌다. 고객이 언제 어디서나 접근할 수 있고, 이를 통해 새로운 고객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사용자 중심의 플랫폼’을 구축할 예정이다.

새로운 먹거리로 주목받는 마이데이터 사업에도 박차를 가하기 위해 금융마이데이터파트가 만들어졌다.

디지털 기반의 업무 프로세스 혁신을 위해서는 빅데이터지원팀과 AI활용팀이 만들어졌다. 디지털 신기술을 적용해 업무 프로세스 등을 고객 중심으로 효율화한다는 복안이다. 또 디지털전략파트는 디지털마케팅전략파트로 명칭을 바꿔, 변화된 영업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방침이다.

전 임직원에게 디지털 DNA을 내재화하고, 새로운 성장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인력개발팀 내에는 디지털역량강화파트가 만들어졌다.  

디지털을 기반으로 중장기적 지속가능경영 체제를 강화하기 위한 조직개편도 이뤄졌다.

기존 경영지원실이 지속가능경영지원실로, 경영기획실은 지속가능경영기획실로 명칭이 변경됐다. 또 지속가능경영기획실 산하에는 관계사지원팀이 신설돼, 관계사와 지속적으로 시너지를 도모하는 한편, 동반 성장 방안을 모색하게 된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이번 조직개편은 디지털 전환에 집중하며 보다 효율적으로 업무를 수행하기 위한 변화”라며 “디지털 전환을 가속하고, 지속가능경영을 통해 경쟁력을 제고하겠다는 의지가 반영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