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R
      5℃
      미세먼지 좋음
    • 경기
      R
      6℃
      미세먼지 좋음
    • 인천
      R
      5℃
      미세먼지 좋음
    • 광주
      R
      14℃
      미세먼지 좋음
    • 대전
      R
      9℃
      미세먼지 좋음
    • 대구
      H
      8℃
      미세먼지 좋음
    • 울산
      H
      14℃
      미세먼지 좋음
    • 부산
      H
      13℃
      미세먼지 좋음
    • 강원
      R
      4℃
      미세먼지 좋음
    • 충북
      R
      9℃
      미세먼지 좋음
    • 충남
      R
      9℃
      미세먼지 좋음
    • 전북
      R
      15℃
      미세먼지 좋음
    • 전남
      R
      14℃
      미세먼지 좋음
    • 경북
      H
      8℃
      미세먼지 좋음
    • 경남
      H
      10℃
      미세먼지 좋음
    • 제주
      H
      18℃
      미세먼지 좋음
    • 세종
      R
      9℃
      미세먼지 좋음
2021-03-01 09:25 (월)
아시아나, 임시주총서 96%로 3:1 무상감자 가결
아시아나, 임시주총서 96%로 3:1 무상감자 가결
  • 이효정 기자 lhj@
  • 승인 2020.12.14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은행이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 추진을 위해 8000억원을 투입하기로 했다. [사진제공=연합]
아시아나항공이 3:1 무상감자 안건을 가결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오늘경제 = 이효정 기자]

아시아나항공이 14일 서울 강서구 본사에서 열린 임시 주주총회에서 재무구조 개선을 위한 무상감자 안건이 가결됐다고 밝혀 대한항공 인수 절차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의결권행사 주주 41.8%가 참여해 96.1%가 무상감자(자본금 감소의 건)에 찬성했다.

이로써 아시아나항공은 이달 28일 액면가액 5000원의 기명식 보통주식 3주를 동일 액면금액의 보통주식 1주의 비율로 병합하는 3:1 비율의 무상감자를 시행한다.

자본금은 1조 1162억원에서 3721억원으로 감소한다. 발행주식 총수는 2억 2320만주에서 7441만주가 된다.

아시아나항공 최대 주주인 금호산업은 6868만주에서 2289만주, 박삼구 전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은 1만주에서 3333주, 금호석유화학은 2459만주에서 819만주가 된다.

아시아나항공은 지난 2분기 기준 자본잠식률이 56.3%이며, 추가 자본확충이나 감자 없이는 관리종목 지정이나 신용등급 하락의 가능성을 배제하기 어렵기 때문에 감자를 한다고 설명했다.

애초 2대 주주(지분율 11.02%)인 금호석유화학이 주총에서 무상감자를 반대할 수 있다는 전망도 나왔지만, 금호석화는 이날 주총에 참석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금호석화는 대주주의 부실 경영에 대한 징벌적 성격의 무상감자인 만큼 최대주주와 일반주주의 감자 비율을 달리하는 차등감자를 해야 한다고 주장한 바 있다.

금호석화는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가 결정되고, 무상감자도 인수 절차 중 하나로 진행 중인 상황 등을 고려해 주총에서 반대표를 내지 않은 것으로 해석된다.

아시아나항공이 예정됐던 무상감자를 통해 자본잠식 문제를 해결하면서 대한항공 인수 절차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아시아나항공은 대한항공과의 통합을 앞두고 유동성 확보를 위해 손자회사인 금호리조트 매각도 추진 중이다.

최근 매각 주관사인 NH투자증권 등이 예비입찰을 마감한 결과 금호석화와 사모펀드 등 10여 곳이 인수의향서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금호리조트는 경기도 용인시 소재 36홀 회원제 골프장인 아시아나CC를 비롯해 경남 통영마리나리조트 등 콘도 4곳과 중국 웨이하이 골프&리조트 등을 보유하고 있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