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B
      미세먼지
    • 경기
      B
      미세먼지
    • 인천
      B
      미세먼지
    • 광주
      B
      미세먼지
    • 대전
      B
      미세먼지
    • 대구
      B
      미세먼지
    • 울산
      B
      미세먼지
    • 부산
      B
      미세먼지
    • 강원
      B
      미세먼지
    • 충북
      B
      미세먼지
    • 충남
      B
      미세먼지
    • 전북
      B
      미세먼지
    • 전남
      B
      미세먼지
    • 경북
      B
      미세먼지
    • 경남
      B
      미세먼지
    • 제주
      B
      미세먼지
    • 세종
      B
      미세먼지
2021-03-04 00:45 (목)
한은, 반년째 기준금리 연 0.5%로 동결...‘경기 방어'
한은, 반년째 기준금리 연 0.5%로 동결...‘경기 방어'
  • 방수진 기자 greenshout@
  • 승인 2020.11.26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연합]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이하 금통위)는 26일 이달 기준금리를 현 수준인 연 0.50%로 유지하기로 했다. [사진출처=연합]

[오늘경제 = 방수진 기자]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이하 금통위)는 26일 오전 전체회의를 열고 이달 기준금리를 현 수준인 연 0.50%로 유지해 통화정책을 운용하기로 했다.

경기회복 지원을 위한 통화완화 기조는 이어가되, 부동산 시장 과열 등 저금리에 따른 부작용 등을 고려한 결정으로 풀이된다.

앞서 금통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충격으로 경기 침체가 예상되자 3월 16일 '빅컷'(1.25%→0.75%)을 단행하며 처음으로 제로금리 시대를 열었다. 이어 5월 28일 추가 인하(0.75%→0.5%)를 통해 2개월 만에 0.75%포인트나 금리를 빠르게 내렸다.

이후 7월과 8월, 10월 세 차례 열린 금통위에 이어 이달까지 4회 연속 기준금리 동결이다.

비교적 안정된 금융시장과 부동산·주식 등 자산 시장 과열 논란 등을 고려할 때 금리 추가 인하 필요성이 크지 않다고 판단한 것으로 해석된다.

기준금리 동결로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Fed) 기준금리(3월 0.00∼0.25%로 인하)와 격차는 0.25∼0.5%포인트로 유지됐다.

지난 24일 금융투자협회 발표에 따르면 채권업계 종사자를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응답자 98%가 기준금리 동결을 예측했다. 

전문가들은 코로나19 재확산 우려와 백신 개발에 대한 기대감 사이에서 현 금리 수준을 이어갈 것이라고 내다봤다.

기준금리를 더 내리기에는 부동산, 주식 등 자산시장 쏠림현상이 부담스러운 상황이라는 것이다.

사실상 내년 하반기까지 기준금리 동결이 관측되는 가운데 시장의 관심은 한은의 시장 대응에 쏠린다. 내년도 국고채 발행량이 크게 늘 것으로 예상되는데다가 정부에서 2년 만기 국고채 발행을 예고하면서 채권 수급 부담이 예상되기 때문이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