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Y
      13℃
      미세먼지 보통
    • 경기
      Y
      12℃
      미세먼지 보통
    • 인천
      Y
      11℃
      미세먼지 보통
    • 광주
      Y
      14℃
      미세먼지 보통
    • 대전
      Y
      16℃
      미세먼지 보통
    • 대구
      H
      19℃
      미세먼지 보통
    • 울산
      H
      15℃
      미세먼지 보통
    • 부산
      B
      16℃
      미세먼지 보통
    • 강원
      Y
      19℃
      미세먼지 보통
    • 충북
      H
      14℃
      미세먼지 보통
    • 충남
      Y
      16℃
      미세먼지 보통
    • 전북
      Y
      15℃
      미세먼지 보통
    • 전남
      B
      12℃
      미세먼지 보통
    • 경북
      H
      18℃
      미세먼지 보통
    • 경남
      B
      17℃
      미세먼지 보통
    • 제주
      B
      11℃
      미세먼지 보통
    • 세종
      Y
      14℃
      미세먼지 보통
2021-04-20 21:45 (화)
HDC현대산업개발, 현장 디지털화 ‘업무 통합·품질 향상’
HDC현대산업개발, 현장 디지털화 ‘업무 통합·품질 향상’
  • 이재훈 기자 holic1007@
  • 승인 2020.11.23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DC현대산업개발 근로자가 스마트 기기를 활용해 현장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사진=HDC현대산업개발]
HDC현대산업개발 근로자가 스마트 기기를 활용해 현장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사진=HDC현대산업개발]

[오늘경제 = 이재훈 기자]

HDC현대산업개발은 일상적이고 반복적인 업무를 통합하고 예산과 공정 관리를 디지털화하는 등 지속적인 변화를 추진해 나가겠다고 23일 밝혔다.

HDC현대산업개발에 따르면 능동적이고 자율적인 업무 수행방식을 현장에 적용하기 위해 지난 9월 조직개편을 통해 스마트프리콘(Pre-Con)팀을 신설했다고 설명했다. 

이 팀은 착공 이전 단계부터 설계와 시공, 원가정보를 비롯한 관련 업무를 통합 관리하며, 현장의 BIM(빌딩 정보 모델링) 업무를 지원하는 등 본사와 현장의 유기적 결합도 이끌고 있다. 이로써 현장을 방문하지 않더라도 발주자와 시공자, 시공자와 근로자 간에 커뮤니케이션이 원활히 이뤄질 수 있는 단계까지 스마트프리콘 시스템을 업그레이드한다는 계획이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이와 함께 설계, 견적, 원가, 시공 등 각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BIM그룹을 신설하여 건축물의 기획과 설계단계부터 BIM 기술을 적용하고 있다. BIM은 건축물에 대한 모든 정보를 입체적인 3차원 영상으로 구현해 통합적인 활용이 가능한 디지털 기술이다. 

BIM그룹은 설계도면의 작성 기간을 단축하는 것은 물론 낭비 및 위험요소를 사전에 인지하고 오차를 제거함으로써 설계의 완성도를 비약적으로 높여간다는 전략이다. 이를 통해 실제 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오차와 하자, 공기 지연이 감소하며 품질이 획기적으로 향상되고 고객 만족도 또한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HDC현대산업개발은 시범적으로 운영해오던 CM형(시공책임형 건설관리) 생산체계를 전 현장으로 확대 시행하는 등 업무 프로세스 변화도 중점 추진하고 있다. CM형 생산체계란 기획, 설계, 시공관리, 사후관리 등 시공의 모든 부분을 체계적으로 통합 관리하면서 정해진 예산과 기간 내 건축물을 완공하는 작업형태다.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CM형 생산체계 현장 확대에 대해 "기존 시공 구간별 현장관리에서 공종별 책임관리로 업무가 전환되면서 구성원 각자가 스스로 생각하고 개선하는 과정을 통해 업무를 최종적으로 마무리하는 실무형 조직문화가 빠르게 정착되고 있다"며, "업무 역량의 질적 향상도 자연스레 이뤄지고 있다"고 말했다.

아울러 "앞으로도 현장과 본사와의 지속적인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효율성을 가장 극대화할 수 있는 운영 시스템을 구축하는 한편, 현장 구성원들의 디지털 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프로그램도 함께 운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