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B
      1℃
      미세먼지 좋음
    • 경기
      Y
      1℃
      미세먼지 좋음
    • 인천
      Y
      1℃
      미세먼지 좋음
    • 광주
      Y
      4℃
      미세먼지 좋음
    • 대전
      Y
      3℃
      미세먼지 좋음
    • 대구
      H
      5℃
      미세먼지 보통
    • 울산
      B
      8℃
      미세먼지 좋음
    • 부산
      B
      7℃
      미세먼지 좋음
    • 강원
      Y
      -0.9℃
      미세먼지 좋음
    • 충북
      Y
      2℃
      미세먼지 보통
    • 충남
      Y
      3℃
      미세먼지 좋음
    • 전북
      H
      4℃
      미세먼지 좋음
    • 전남
      Y
      7℃
      미세먼지 좋음
    • 경북
      H
      4℃
      미세먼지 좋음
    • 경남
      H
      6℃
      미세먼지 좋음
    • 제주
      Y
      8℃
      미세먼지 좋음
    • 세종
      Y
      1℃
      미세먼지 좋음
2020-11-24 23:35 (화)
대한항공, 쏘카와 '맞손'...내년 상반기 다양한 제휴 프로그램 선보인다
대한항공, 쏘카와 '맞손'...내년 상반기 다양한 제휴 프로그램 선보인다
  • 최주혁 기자 choijhuk@
  • 승인 2020.11.19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사 고객 대상 판촉 프로모션, 대한항공 홈페이지에서 쏘카 상시 할인 제공, 마일리지 적립 등 다양한 혜택 제공
이동 목적에 따른 '항공 여행'과 '차량 이동'의 서비스 통합 제공을 통해 편리하고 효율적인 여행 기대 및 개인화 마케팅 실현
대한항공과 쏘카는 지난 17일 서울 중구 서소문동 대한항공 사옥에서 업무 제휴 협약식을 가졌다. 사진은 장성현 대한항공 마케팅/IT 부문 부사장(왼쪽)과 쏘카 위현종 부사장(오른쪽)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제공=대한항공]
대한항공과 쏘카는 지난 17일 서울 중구 서소문동 대한항공 사옥에서 업무 제휴 협약식을 가졌다. 사진은 장성현 대한항공 마케팅/IT 부문 부사장(왼쪽)과 쏘카 위현종 부사장(오른쪽)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제공=대한항공]

[오늘경제 = 최주혁 기자]

대한항공이 모빌리티 플랫폼 쏘카와 맞손을 잡고 내년 상반기 중 다양한 제휴 서비스를 시행할 예정이다. 

19일 대한항공에 따르면 이 회사와 쏘카는 지난 17일 서울 중구 서소문동 대한항공 사옥에서 장성현 대한항공 마케팅/IT 부문 부사장과 쏘카 위현종 부사장(CSO)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 제휴 협약식을 열었다.

쏘카는 젊고 트렌디한 2035세대를 주고객층으로 두고 있으며, 업계 최초 기업가치 1조원 이상의 국내 대표 모빌리티 플랫폼 기업이다.

양사는 내년 상반기 중 홈페이지 및 앱 서비스 이용 고객 대상으로 할인 혜택을 상호 제공할 예정이다. 대한항공은 자사 홈페이지 및 앱에서 항공권을 구매한 고객에게 쏘카 할인 쿠폰을 제공하고, 쏘카는 차량 이용 고객에게 대한항공 항공권 할인 쿠폰을 제공한다. 

또한 쏘카클럽 VIP회원은 쏘카 이용 시 대한항공 마일리지를 적립할 수 있으며, 대한항공 홈페이지를 경유하여 쏘카 차량을 이용할 경우 상시 할인을 받게 된다. 제반 시스템이 구축되는대로 제휴 서비스를 순차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양사는 "이번 제휴를 통해 이동 목적별로 '항공 여행'과 '차량 이동'의 단절없는 서비스 통합 제공을 통해 고객이 편리하고 효율적인 국내 여행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장기적으로 양사 고객의 여행 니즈(Needs) 및 데이터 패턴을 기반으로 새로운 제휴 모델을 발굴하고, 다양한 이동 목적에 맞춘 개인화 마케팅을 실현할 계획이다. 또한, 향후 국제선 여객 수요 회복시에 ‘타다 에어’와 연계한 공항 픽업(Pick-Up)/샌딩(Sending) 서비스를 시행할 예정이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