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H
      4℃
      미세먼지
    • 경기
      Y
      5℃
      미세먼지
    • 인천
      Y
      6℃
      미세먼지
    • 광주
      Y
      5℃
      미세먼지
    • 대전
      B
      7℃
      미세먼지
    • 대구
      H
      9℃
      미세먼지
    • 울산
      H
      9℃
      미세먼지
    • 부산
      H
      9℃
      미세먼지
    • 강원
      B
      1℃
      미세먼지
    • 충북
      B
      2℃
      미세먼지
    • 충남
      B
      6℃
      미세먼지
    • 전북
      H
      7℃
      미세먼지
    • 전남
      Y
      6℃
      미세먼지
    • 경북
      H
      9℃
      미세먼지
    • 경남
      H
      9℃
      미세먼지
    • 제주
      H
      10℃
      미세먼지
    • 세종
      B
      4℃
      미세먼지
2021-01-24 03:00 (일)
'건설기능인 등급제' 연말까지 시범사업 진행…숙련도별 4단계 구분
'건설기능인 등급제' 연말까지 시범사업 진행…숙련도별 4단계 구분
  • 이재훈 기자 holic1007@
  • 승인 2020.11.11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오늘경제DB]
[사진출처=오늘경제DB]

[오늘경제 = 이재훈 기자]

건설기능인을 숙련도에 따라 4단계로 구분하는 '건설기능인 등급제' 시범사업이 진행된다.

10일 국토교통부는 내년 5월 27일에 시행될 예정인 기능인 등급제의 대상 직종 선정과 등급 구분(안) 마련을 위해 연말까지 시범 사업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기능인 등급제는 건설기능인의 경력 관리를 지원하기 위해 현장 경력과 자격증·교육훈련·포상 등을 반영해 초·중·고·특급 4단계로 구분하는 제도다.

국토부는 그간 등급제 도입을 앞두고 건설업계와 노동계를 비롯한 20여개 단체와 협의체를 구성해 제도 운용 방식과 기준에 대해 논의했다.

이어 논의 결과를 토대로 직종별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위원단의 의견을 구해 시범 사업을 수행할 60개 직종과 등급 구분(안)을 마련했다.

시범 사업은 지역·규모·공종 등을 고려해 선정한 평택 아파트, 파주-포천 간 고속도로 등 38개 공사 현장에 소속된 1만여 명의 건설기능인을 대상으로 이달 11일부터 연말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사업은 기능인의 자격증·교육훈련·상훈 이력 등을 조사하고 퇴직공제와 고용보험에 기록된 경력을 합산해 등급구분(안)에 따라 등급을 부여한다.

부여된 등급과 현장에서 수행하는 역할을 비교해 등급제의 현장 적용 가능성을 살펴보고, 등급별 분포를 확인해 등급구분(안)을 조정하는 방식으로 진행될 것이라고 국토부는 설명했다.

국토부는 또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현재 구축 중인 통합경력관리시스템을 실제 구동함으로써 불안정성을 보완하고 사용자 편의성을 향상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김광림 국토부 건설산업과장은 "건설기능인 등급제의 도입은 건설 기능인의 처우개선의 토대가 될 뿐 아니라, 국내 건설산업의 경쟁력과 생산성을 강화하는 기반을 다지는 기회"라며 "시범사업으로 건설기능인 등급제가 현장에서 안착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늘경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