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Y
      10℃
      미세먼지 좋음
    • 경기
      Y
      11℃
      미세먼지 좋음
    • 인천
      Y
      10℃
      미세먼지 좋음
    • 광주
      B
      12℃
      미세먼지 좋음
    • 대전
      Y
      12℃
      미세먼지 좋음
    • 대구
      B
      10℃
      미세먼지 좋음
    • 울산
      H
      9℃
      미세먼지 좋음
    • 부산
      H
      9℃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12℃
      미세먼지 좋음
    • 충북
      Y
      11℃
      미세먼지 좋음
    • 충남
      Y
      12℃
      미세먼지 좋음
    • 전북
      Y
      13℃
      미세먼지 좋음
    • 전남
      Y
      11℃
      미세먼지 좋음
    • 경북
      B
      10℃
      미세먼지 좋음
    • 경남
      Y
      10℃
      미세먼지 좋음
    • 제주
      H
      11℃
      미세먼지 좋음
    • 세종
      Y
      12℃
      미세먼지 좋음
2021-01-24 17:50 (일)
SK에너지 우은형 사원, '작가'라는 '부캐'로 활동할 수 있었던 까닭
SK에너지 우은형 사원, '작가'라는 '부캐'로 활동할 수 있었던 까닭
  • 최해원 기자 haewon1909@
  • 승인 2020.11.10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캐’는 회사원, ‘부캐’는 작가...일러스트 에세이집 출간한 SK에너지 직원
우은형씨, '기억을 걷는 시간' 펴내..."SK이노의 유연한 기업문화 때문에 작가 활동 가능"
사진제공=SK이노베이션
사진제공=SK이노베이션

 

[오늘경제 = 최해원 기자]

예능을 통해 ‘본캐(본래의 캐틱터)’를 넘어 ‘부캐(또 다른 캐릭터)’의 시대가 유행인 요즘, SK이노베이션 석유사업 자회사인 SK에너지에는 부캐 활동을 펼치고 있는 구성원이 있다. 

10일 SK이노베이션에 따르면 최근 '기억을 걷는 시간'을 출간하며 작가로 데뷔한 SK에너지 Retail/기획운영그룹 우은형 사원은 일러스트 에세이를 통해 태어나서 현재까지 살고 있는 동네를 거닐며 쌓았던 소소한 기억들을 소개했다.

SK에너지 우은형 사원은 이와 관련 “올해 코로나19로 인해 바깥 활동이 제약이 되었고, 그나마 할 수 있었던 것은 ‘동네 걷기’였다”라며, 동네를 걸으면서 장소마다 잊었던 기억들을 떠올릴 수 있었고, 스스로를 돌아보는 시간이 되면서 집필을 시작했다. 또한, 서울처럼 변화가 빠른 도시에서 한 동네에서 쭉 자라 온 경험이 더욱 특별하다는 생각을 했다.”라고 출간 계기를 밝혔다. 이어 “코로나19로 인해 외부활동이 줄어들면서 일러스트 에세이 출간에 몰입할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우은형 사원은 이번 일러스트 에세이에서 ‘배달바구니에는 딸들을 싣고’라는 내용을 가장 애착을 가지고 있는 에피소드로 소개했다. “어릴 때 배달을 하시는 아버지의 오토바이를 타고 동네 이곳저곳을 다녔는데, 굉장히 재미있었던 추억이었다. 지금은 아버지가 다리가 많이 불편하시고 나이도 드셔서 전동휠체어가 없으면 사실 거동하시기가 어려운 상태다. 그래서 그때를 생각하면 건강했던 아버지가 그립다.”라고 말했다.

이번 일러스트 에세이는 독립 출판 형태로 출간됐다. 독립 출판은 제작, 편집, 유통, 홍보 등의 모든 과정을 작가가 혼자 처리해야해 기성 출판사를 통해 출간하는 것보다 제작이 힘들다. 다만, 독립 출판 형태로 출간된 책은 출판사의 개입 없이 주제 등 측면에서 작가의 개성과 의견이 가장 잘 드러날 수 있도록 만들 수 있다는 점이 장점이다. 보통 출판사를 통해 출간된 책은 작가가 출판사와 계약을 맺은 뒤 콘텐츠를 전달하면, 출판사에서 제작, 편집 등 전 과정을 처리한다.

우은형 사원은 작가라는 부캐가 탄생할 수 있는 이유로 ‘SK이노베이션의 유연한 기업문화’를 배경으로 꼽았다. SK이노베이션은 유연 근무제, ‘저녁이 있는 삶’을 위해 늘 새로운 문화 제도들을 도입하며 워라밸 문화를 선도적으로 만들어왔다. 

이에 대해 우 사원은 "워라밸 문화가 정착돼 있는 기업 문화때문에 퇴근 이후 시간을 온전히 스스로를 위한 시간으로 만들 수 있었다. 이러한 기업 문화를 바탕으로 SK이노베이션에는 스스로의 인생을 주도적으로 만들어나가는 선/후배, 동료들이 많이 있다"라며 "이 분들의 모습이 스스로에게도 긍정적인 에너지를 줬다"고 말했다. 

한편, 우은형 사원의 본캐는 ‘SK에너지 Retail/기획운영그룹에서 이마켓 시스템 관리(기획/운영) 업무 담당자’이다. 이마켓은 전국의 SK주유소와 충전소가 SK에너지로부터 유류를 주문할 수 있는 기능과 함께 영업을 지원하는 플랫폼 역할을 한다.

우 사원은 “지난해 회사가 공유 오피스로 바뀌면서 업무 공간을 비롯해 많은 곳이 좋아졌다. 달라진 공간을 누비면서 새로운 영감도 많이 얻을 수 있었고, 이런 공간에서 생활하다 보니 더 큰 에너지가 생기게 됐다”라며 “제게 가득한 새로운 에너지와 ‘부캐’로 얻는 활력을 ‘본캐’와 잘 나눠 쓰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