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B
      -4℃
      미세먼지 보통
    • 경기
      B
      -3℃
      미세먼지 보통
    • 인천
      B
      -3℃
      미세먼지 보통
    • 광주
      H
      -1℃
      미세먼지 보통
    • 대전
      B
      -1℃
      미세먼지 보통
    • 대구
      B
      3℃
      미세먼지 보통
    • 울산
      B
      6℃
      미세먼지 보통
    • 부산
      B
      7℃
      미세먼지 보통
    • 강원
      B
      -1℃
      미세먼지 보통
    • 충북
      B
      -3℃
      미세먼지 보통
    • 충남
      B
      -1℃
      미세먼지 보통
    • 전북
      H
      -1℃
      미세먼지 보통
    • 전남
      H
      -1℃
      미세먼지 보통
    • 경북
      B
      3℃
      미세먼지 보통
    • 경남
      B
      6℃
      미세먼지 보통
    • 제주
      H
      3℃
      미세먼지 보통
    • 세종
      Y
      -1℃
      미세먼지 보통
2021-01-16 17:10 (토)
"바이오 원료로 친환경 수지 생산" LG화학, 네스테와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바이오 원료로 친환경 수지 생산" LG화학, 네스테와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 최주혁 기자 choijhuk@
  • 승인 2020.11.05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화학 고부가 제품에 네스테 바이오 원료 활용해 사업적 시너지 기대
바이오 물질을 원료로 바이오 함량 갖춘 다양한 친환경 수지 생산
LG화학은 5일 세계 최대 바이오 디젤 기업인 핀란드 Neste(네스테)와 바이오 기반의 친환경 사업 및 관련 시장 확대를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진제공=LG화학]
LG화학은 5일 세계 최대 바이오 디젤 기업인 핀란드 Neste(네스테)와 바이오 기반의 친환경 사업 및 관련 시장 확대를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진제공=LG화학]

[오늘경제 = 최주혁 기자] 

LG화학이 바이오 원료를 활용해 친환경 합성수지 생산에 나선다.

LG화학은 5일 세계 최대 바이오 디젤 기업인 핀란드 Neste(네스테)와 바이오 기반의 친환경 사업 및 관련 시장 확대를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네스테는 자체 공정 기술을 보유한 바이오 디젤 분야 최고의 선도 업체로 전사 영업이익의 80%가 바이오 원료 및 이를 기반으로 한 친환경 제품에서 창출되는 글로벌 기업이다.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바이오 원료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제품의 상업화 기회를 함께 모색하며 시장 경쟁력을 강화하는 한편, 아시아, 유럽 및 글로벌 시장 정보를 공유하고 신용도 제품 개발에도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구체적인 수량과 협력 기간은 양사의 협약에 따라 공개되지 않고 있지만, LG화학은 향후 수년간 친환경 합성수지 생산에 필요한 바이오 원료를 안정적으로 공급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네스테의 바이오 원료는 재생 가능한 폐식용유, 팜오일 등의 식물성 기름으로 생산되며 화석 원료 대비 온실가스 저감 효과가 매우 큰 친환경 물질이다.

이를 통해 LG화학은 바이오 원료 기반의 PO(폴리올레핀), SAP(고흡수성수지), ABS(고부가합성수지), PC(폴리카보네이트), PVC(폴리염화비닐) 등을 생산할 계획이다.

내년 하반기 내 실질적인 제품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네스테는 바이오 원료 사업을 석유화학 분야로도 확대시켜 사업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하는 한편, LG화학의 기술력 및 수직계열화 기반의 다양한 고부가 제품에 재생 가능한 바이오 원료를 접목시킬 수 있게 됐다.

이번 협약은 지속가능성 전략의 일환으로 탄소 중립 및 자원 선순환 활동에 집중하고 있는 LG화학과, 화학 분야로의 사업 포트폴리오를 확대하려는 네스테의 이해관계가 맞아 떨어졌기 때문이라고 사측은 전했다.

LG화학 노국래 석유화학사업본부장은 이번 MOU 체결과 관련해 “국내대표 화학기업인 LG화학의 기술력과 세계 최대 바이오 디젤 기업인 네스테의 지속가능성이 결합해 양사 모두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는 협력 체계를 구축했다”며 “LG화학은 ‘2050 탄소중립 성장’ 달성을 위해 바이오 원료 및 친환경 소재 기반의 자원 선순환 사업을 지속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