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H
      4℃
      미세먼지 보통
    • 경기
      H
      4℃
      미세먼지 보통
    • 인천
      H
      5℃
      미세먼지 보통
    • 광주
      H
      5℃
      미세먼지 보통
    • 대전
      H
      5℃
      미세먼지 보통
    • 대구
      H
      8℃
      미세먼지 보통
    • 울산
      B
      10℃
      미세먼지 보통
    • 부산
      B
      9℃
      미세먼지 보통
    • 강원
      H
      1℃
      미세먼지 좋음
    • 충북
      H
      3℃
      미세먼지 보통
    • 충남
      H
      5℃
      미세먼지 보통
    • 전북
      H
      6℃
      미세먼지 보통
    • 전남
      H
      7℃
      미세먼지 보통
    • 경북
      H
      8℃
      미세먼지 보통
    • 경남
      H
      7℃
      미세먼지 보통
    • 제주
      H
      10℃
      미세먼지 좋음
    • 세종
      H
      3℃
      미세먼지 보통
2020-11-27 05:55 (금)
"다가오는 할로윈 집에서 즐기자"…다이소, ‘홈로윈 코스튬 기획전’ 진행
"다가오는 할로윈 집에서 즐기자"…다이소, ‘홈로윈 코스튬 기획전’ 진행
  • 이효정 기자 lhj@
  • 승인 2020.10.28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할로윈 망토, 가면 마스크, 할로윈 액세사리 등 총 70여 종 구성
㈜아성다이소가 ‘홈로윈 코스튬 기획전’을 선보였다. [사진=㈜아성다이소]
㈜아성다이소가 ‘홈로윈 코스튬 기획전’을 선보였다. [사진=㈜아성다이소]

[오늘경제 = 이효정 기자]

다가오는 할로윈에도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집에서 즐기는 홈로윈족이 늘어나고 있다.

㈜아성다이소(대표 박정부)는 할로윈 데이를 맞아 홈로윈(집+할로윈)을 즐길 수 있는 ‘홈로윈 코스튬 기획전’을 선보였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기획전은 가족과 함께 집에서 할로윈 데이를 즐길 수 있도록 어린이용과 성인용 코스튬 상품이 같이 구성됐으며, 할로윈 망토, 가면 마스크, 할로윈 악세사리 등 총 70여 종을 준비했다.

할로윈 무드에 빠질 수 없는 할로윈 망토는 가정에서 아이와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어린이용과 성인용을 같이 판매한다. 드라큘라 망토는 성인이 착용할 수 있는 적당한 사이즈로, 깃을 세울 수 있어 드라큘라 느낌을 연출할 수 있다. 여자아이에게 어울리는 호박망토는 호박 스커트, 호박 펠트 주머니와 같이 연출해주면 더 귀여운 느낌을 만들어준다. 무섭게 할로윈 분장을 하고 싶은 남자아이에게는 어린이 망토와 호러타투를 같이 연출해주면 귀여우면서도 무서운 느낌을 연출할 수 있다.

가면 마스크는 귀여운 모습과 무서운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도록 다양한 상품을 판매한다. 동물가면은 검은 망토와 같이 착용하면 무서운 느낌을 만들어주고, 실내 장식으로 사용해도 할로윈 무드를 연출할 수 있다. 호박가면과 반 가면은 펠트 소재를 사용하고 디자인이 귀여워 아이와 함께 착용하기 적당하다.

할로윈 망토나 가면이 부담스러운 사람들을 위해, 할로윈 기분을 낼 수 있는 할로윈 액세사리 상품도 준비했다. 할로윈 집게핀세트는 디자인이 부담스럽지 않아 아이와 함께 착용하기 좋고, 할로윈 분위기를 내고 싶은 직장인이 착용해도 재밌는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할로윈 귀찌는 할로윈 집게핀과 디자인 톤이 비슷해 세트로 착용하면 더 귀여운 느낌을 준다.

이 밖에도 아이에게 선물하기 좋은 할로윈 무기 장난감은 튜브 삼지창, LED 호러해골검, 할로윈 빗자루 등 가성비 높은 상품들이 준비됐다.

다이소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에서 처음 맞이하는 할로윈이 이제 코 앞이다”며 “모두가 안전한 할로윈이 될 수 있도록 집에서 가족과 함께 행복한 파티를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