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B
      -7℃
      미세먼지
    • 경기
      B
      -8℃
      미세먼지
    • 인천
      B
      -8℃
      미세먼지
    • 광주
      Y
      -6℃
      미세먼지
    • 대전
      B
      -7℃
      미세먼지
    • 대구
      B
      -5℃
      미세먼지
    • 울산
      B
      -2℃
      미세먼지
    • 부산
      B
      -2℃
      미세먼지
    • 강원
      B
      -12℃
      미세먼지
    • 충북
      B
      -8℃
      미세먼지
    • 충남
      B
      -7℃
      미세먼지
    • 전북
      B
      -5℃
      미세먼지
    • 전남
      B
      -2℃
      미세먼지
    • 경북
      B
      -6℃
      미세먼지
    • 경남
      B
      -3℃
      미세먼지
    • 제주
      H
      1℃
      미세먼지
    • 세종
      B
      -9℃
      미세먼지
2021-01-20 02:20 (수)
다이소, 겨울맞이 ‘겨울시즌 기획전’ 실시
다이소, 겨울맞이 ‘겨울시즌 기획전’ 실시
  • 임혁 기자 limhyuk1@
  • 승인 2020.10.27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풍지, 뜨개실, 가습기 등 총 210여 종 구성

[오늘경제 = 임혁 기자]

㈜아성다이소가 ‘겨울시즌 기획전’을 선보인다. [사진=㈜아성다이소]
㈜아성다이소가 ‘겨울시즌 기획전’을 선보인다. [사진=㈜아성다이소]

㈜아성다이소(대표 박정부)가 따뜻하게 겨울을 맞이할 수 있도록 전년 겨울시즌보다 상품 종류와 디자인을 더욱 강화한 ‘겨울시즌 기획전’을 선보인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기획전은 문풍지, 뜨개용품, 가습기, 방한 패션잡화 등 총 210여 종 상품을 구성했다. 

한기를 막아 실내온도 유지에 도움을 주는 문풍지는 50여 종이 준비됐다. 일명 ‘뽁뽁이’로 불리는 단열시트는 사이즈 별로 판매하고, 벽에서 오는 한기를 막는 데 도움을 주는 단열벽지 시트는 ‘위니 더 푸’가 디자인돼 있어 인테리어 효과도 같이 챙길 수 있다.

겨울철 취미로 인기가 많은 뜨개용품은 겨울 뜨개실과 사계절 용 뜨개실이 같이 구성됐고 아크릴 뜨개실은 중량을 전년대비 25% 증가시켜 가성비를 더 높였다. 밍크퍼 뜨개실은 밍크 퍼 느낌이 나는 소재로, 보온성이 뛰어나 목도리나 귀마개를 만드는 데 적합하고 면 뜨개실은 면 100% 소재로 보풀이 적어 가방이나 인형을 만드는 데 알맞다. 가방이나 파우치를 만들 때 사용하는 부자재인 ‘뜨개용 바닥’이나 ‘가방 손잡이’도 같이 선보여 집콕족의 눈길을 끈다.

가습기는 차량용, 사무용, 스틱형 3가지 종류로 출시되고 가습기 필터 리필도 같이 판매한다. 차량용 가습기는 전 차종 컵홀더에 사용할 수 있는 사이즈로 LED 무드등이 들어가 있어 가습기와 인테리어 효과를 동시에 얻을 수 있다. 

사무용 가습기는 책상 위나 사무실 안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디자인에 포인트를 줬고, LED 무드등이 내장돼 있어 사무실이 아닌 다른 실내공간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 스틱형 무드등은 별도의 물을 담는 통이 없이 1단 및 2단으로 분리해 사용할 수 있으며, 1단 사용 시 머그컵 및 종이컵에 사용할 수 있고 2단으로 사용하면 물병에 사용할 수 있다.

이 밖에도 방한 패션잡화는 전년보다 디자인을 강화해 장갑, 귀마개, 거실화 등을 구성했다. 장갑은 스마트폰 터치가 가능한 장갑들을 주로 구성했고 레저용 방한장갑을 따로 선보여 다양하게 구성했다. 수면바지, 목도리도 가성비 높게 판매해 겨울을 따뜻하게 준비할 수 있다.

다이소 관계자는 “기상청에 따르면 10월 초 서울 기준 평균온도가 섭씨 4.1도 하락하면서 겨울을 미리 준비하는 고객들이 많아졌다”며 “다이소 겨울시즌 상품과 함께 올겨울 따뜻한 겨울나기를 준비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