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H
      4℃
      미세먼지 보통
    • 경기
      H
      4℃
      미세먼지 보통
    • 인천
      H
      5℃
      미세먼지 보통
    • 광주
      H
      5℃
      미세먼지 보통
    • 대전
      H
      5℃
      미세먼지 보통
    • 대구
      H
      8℃
      미세먼지 보통
    • 울산
      B
      10℃
      미세먼지 보통
    • 부산
      B
      9℃
      미세먼지 보통
    • 강원
      H
      1℃
      미세먼지 좋음
    • 충북
      H
      3℃
      미세먼지 보통
    • 충남
      H
      5℃
      미세먼지 보통
    • 전북
      H
      6℃
      미세먼지 보통
    • 전남
      H
      7℃
      미세먼지 보통
    • 경북
      H
      8℃
      미세먼지 보통
    • 경남
      H
      7℃
      미세먼지 보통
    • 제주
      H
      10℃
      미세먼지 좋음
    • 세종
      H
      3℃
      미세먼지 보통
2020-11-27 05:20 (금)
현대건설, 올해 도시정비사업 수주 4조4천억원…"역대 최대 실적 무난"
현대건설, 올해 도시정비사업 수주 4조4천억원…"역대 최대 실적 무난"
  • 김종진 기자 kjj0603kkk@
  • 승인 2020.10.26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건설 계동 사옥 전경. [사진출처=현대건설 ]
현대건설 계동 사옥 전경. [사진출처=현대건설 ]

 

[오늘경제 = 김종진 기자] 

현대건설이 지난해 도시정비사업 수주 1위를 차지한 데 이어 올해는 창사 이래 최대 수주 실적을 달성할 것으로 전망된다.

26일 현대건설은 지난 20일 대구 명륜지구 재개발정비사업 시공권을 확보하며 올해 도시정비사업 수주 실적을 4조 4491억원으로 늘렸다고 밝혔다.

이는 창사 이후 최대 실적을 달성한 2017년 4조 6468억원에서 2000억원 남짓 모자란 액수다.

연말까지 추가 수주가 예상되기 때문에 올해 역대 최대 실적 달성이 무난할 전망이라고 현대건설은 설명했다.

현대건설은 2016년 이후 매년 도시정비사업에서 1조원 이상을 수주하며 도시정비사업에서 강세를 보여왔다. 작년에도 총 2조 8297억원을 수주해 국내 건설사 중 이 분야 1위를 차지했다.

현대건설은 올해도 역대 최대 규모의 재개발 사업으로 꼽히는 서울 용산구 한남3구역 재개발사업 등 총 15개 사업을 수주하며 4조 4000500억원 가까운 수주실적을 올렸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올해 사상 초대 실적 경신과 함께 수주 잔고 15조원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며 "도시정비사업에서 가장 중요한 재무 건전성과 풍부한 유동성을 유지하면서 성공적인 실적 달성이 가능했다"고 말했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