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Y
      9℃
      미세먼지
    • 경기
      B
      7℃
      미세먼지
    • 인천
      B
      9℃
      미세먼지
    • 광주
      Y
      6℃
      미세먼지
    • 대전
      B
      6℃
      미세먼지
    • 대구
      B
      8℃
      미세먼지
    • 울산
      B
      11℃
      미세먼지
    • 부산
      B
      10℃
      미세먼지
    • 강원
      B
      5℃
      미세먼지
    • 충북
      B
      6℃
      미세먼지
    • 충남
      B
      6℃
      미세먼지
    • 전북
      Y
      8℃
      미세먼지
    • 전남
      B
      9℃
      미세먼지
    • 경북
      B
      7℃
      미세먼지
    • 경남
      B
      8℃
      미세먼지
    • 제주
      H
      10℃
      미세먼지
    • 세종
      B
      4℃
      미세먼지
2020-10-27 06:40 (화)
'가맹점주와 갈등' 아모레퍼시픽, 60억원 규모 상생 지원..."가맹점은 중요한 파트너"
'가맹점주와 갈등' 아모레퍼시픽, 60억원 규모 상생 지원..."가맹점은 중요한 파트너"
  • 임혁 기자 limhyuk1@
  • 승인 2020.10.16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모레퍼시픽, 아리따움 가맹점 협의체와 상생 협약 체결
임대료 지원·온라인 직영몰 수익 공유 확대 등 세부 시행안 합의
왼쪽부터 오른쪽으로 전경협 남효철 회장, 아모레퍼시픽 안세홍 대표, 전아협 김익수 회장. (사진제공=아모레퍼시픽)
왼쪽부터 오른쪽으로 전경협 남효철 회장, 아모레퍼시픽 안세홍 대표, 전아협 김익수 회장. (사진제공=아모레퍼시픽)

 

[오늘경제 = 임혁 기자] 

온라인 사업 강화로 로드숍 가맹점주들과 갈등을 빚고 있는 아모레퍼시픽이 상생을 외쳐 주목된다.

아모레퍼시픽(대표이사 사장 안세홍)이 아리따움 가맹점 협의체인 전국 아리따움 경영주 협의회(전경협, 회장 남효철), 전국 아리따움 점주 협의회(전아협, 회장 김익수)와 16일(오늘) 상생 협약을 체결했다.

아모레퍼시픽 본사에서 진행된 이날 협약식에서 가맹본부와 전경협, 전아협 등 3개 주체는 60억원 규모의 지원을 포함한 7개 시행안에 합의하고 성실한 이행과 동반 성장 노력을 다짐했다.

주요 협약 내용은 각 가맹점에 대한 임대료 특별 지원과 재고 특별 환입, 폐점 부담 완화, 전용 상품 확대, 온라인 직영몰 수익 공유 확대 등이다.

구체적으로 가맹본부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가맹점에 임대료를 지원하고 올해 안에 재고상품을 특별 환입 받는다. 내년 1분기까지 폐업하는 점포의 경우 인테리어 지원금 반환을 면제하고 상품 전량을 환입하는 등 총 60억원 수준의 지원이다.

가맹점 경쟁력 제고를 위한 중장기 차원에선 현재 매출의 20% 수준인 가맹점 전용 상품을 50%로 확대 공급한다. 온라인 직영몰의 매출 일부를 나누는 아리따움몰 ‘마이스토어’ 제도도 손질해 가맹점주가 가져가는 수익의 비율을 높일 예정이다.

아모레퍼시픽 안세홍 대표이사 사장은 “코로나19 확산 등으로 사업 전반에 어려움이 크지만 가맹점은 중요한 채널이자 파트너”라며 “올바른 상생 협력 관계를 구축해 가맹본부의 역할과 책임을 다하고 화장품 업계 동반 성장 분위기 조성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이날 협약을 맺은 아리따움 외 이니스프리, 에뛰드 가맹점주 협의회와도 상생 협약 체결을 준비중이다. 지난 상반기에는 이들 3개 가맹점에 70여억원을 지원한 바 있으며 하반기 중 100억원 수준의 지원을 추가 계획하고 있다. 

오늘경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