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H
      2℃
      미세먼지
    • 경기
      H
      1℃
      미세먼지
    • 인천
      H
      2℃
      미세먼지
    • 광주
      H
      3℃
      미세먼지
    • 대전
      H
      1℃
      미세먼지
    • 대구
      B
      -2℃
      미세먼지
    • 울산
      B
      3℃
      미세먼지
    • 부산
      B
      2℃
      미세먼지
    • 강원
      H
      -5℃
      미세먼지
    • 충북
      H
      0℃
      미세먼지
    • 충남
      H
      1℃
      미세먼지
    • 전북
      H
      5℃
      미세먼지
    • 전남
      H
      5℃
      미세먼지
    • 경북
      B
      -2℃
      미세먼지
    • 경남
      B
      -1℃
      미세먼지
    • 제주
      Y
      5℃
      미세먼지
    • 세종
      H
      -1℃
      미세먼지
2021-01-21 02:20 (목)
대우건설, 올해 3만 5천여 가구 이상 공급 전망
대우건설, 올해 3만 5천여 가구 이상 공급 전망
  • 이재훈 기자 holic1007@
  • 승인 2020.10.05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대우건설]
[사진출처=대우건설]

[오늘경제 = 이재훈 기자]

대우건설(대표 김형)이 올해 말까지 3만 5000여 가구 이상의 주택을 공급할 것으로 전망했다.

5일 대우건설에 따르면 3분기까지 2만 5994가구를 분양해 민간건설기업 중 압도적인 주거상품을 시장에 공급해 수요부족의 불안감이 높아지는 서울·수도권 중심으로 시장 안정에 기여하기로 했다.

지역별로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에서 화서역 푸르지오 브리시엘, 검암역 로얄파크시티 푸르지오 등 1만 7961가구를 공급했다. 지방에서도 천안 푸르지오 레이크사이드, 김해 푸르지오 하이엔드 등 1000세대가 넘는 대단지를 포함해 8033가구의 주거상품을 성공적으로 분양했다. 

대우건설은 4분기 과천지식정보타운의 3개 단지와 감일 푸르지오 등 실수요층이 풍부한 단지들이 분양을 앞두고 있다. 둔촌주공 재건축과 같이 분양을 확정하지 못한 사업들이 연내 일정을 확정하게 되면 공급물량이 더 증가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인허가 상황, 코로나19와 같은 여러 가지 대외적인 변수로 인해 정확한 분양 실적은 연말에 확정되겠지만, 현재 계획 물량 외에 미정으로 분류되어 있는 사업들이 분양에 나설 수도 있기 때문에 올해도 민간공급 1위 실적을 달성하기에 무난해 보인다”고 말했다. 

대우건설은 올해 주택분야에서 거둔 성과를 바탕으로 불확실성이 증가하고 있는 국내외 경영환경을 극복하고 중장기 성장을 이끌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할 계획이다. 

실제로 올해 상반기 대우건설은 주택건축 분야에서 13.6%의 매출총이익률을 기록하며 안정적인 수익구조를 유지하고 있다. 토목·플랜트 등 다른 분야에서도 지난해 상반기와 대비해 매출총이익률이 개선됐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국내 주택분야에서 월등한 경쟁력을 기반으로 분양에 지속적인 성공을 거두고 있어 안정적 성장의 기틀이 마련되었다”라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기업가치제고 활동과 신성장 동력 발굴에도 더욱 박차를 가해 글로벌 건설리더로 발돋움하겠다”고 밝혔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