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Y
      9℃
      미세먼지
    • 경기
      B
      7℃
      미세먼지
    • 인천
      B
      9℃
      미세먼지
    • 광주
      Y
      6℃
      미세먼지
    • 대전
      B
      6℃
      미세먼지
    • 대구
      B
      8℃
      미세먼지
    • 울산
      B
      11℃
      미세먼지
    • 부산
      B
      10℃
      미세먼지
    • 강원
      B
      5℃
      미세먼지
    • 충북
      B
      6℃
      미세먼지
    • 충남
      B
      6℃
      미세먼지
    • 전북
      Y
      8℃
      미세먼지
    • 전남
      B
      9℃
      미세먼지
    • 경북
      B
      7℃
      미세먼지
    • 경남
      B
      8℃
      미세먼지
    • 제주
      H
      10℃
      미세먼지
    • 세종
      B
      4℃
      미세먼지
2020-10-27 06:55 (화)
벼랑 끝에 선 소상공인…한은, 8조원 추가로 더 푼다
벼랑 끝에 선 소상공인…한은, 8조원 추가로 더 푼다
  • 김하나 기자 kimha76@
  • 승인 2020.09.23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은, 코로나 피해 소상공인·중소기업에 8조 추가 지원
금융중개지원대출 한도, 35조→43조 증액
사진제공=연합
사진제공=연합

 

[오늘경제 = 김하나 기자]

코로나19로 벼랑 끝에 내몰린 소상공인·자영업자 등 지원을 위해 금융중개지원대출(금중대) 한도를 8조원 늘린다.

한국은행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중소기업을 지원하고자 금융중개지원대출 한도를 기존 35조원에서 43조원으로 8조원 증액하기로 했다고 23일 밝혔다.

증액은 24일 열릴 한은 금융통화위원회 회의에서 의결될 예정이다. 내달 5일부터 시행(은행 대출취급 기준)된다.

금융중개지원대출은 한은이 금융기관에 연 0.25% 초저금리로 자금을 공급해 중소기업, 자영업자를 위한 대출이 늘어나도록 유도하는 제도다.

한은은 의결을 통해 기존 코로나19 피해기업지원(총 10조원) 한도에 3조원을 추가하고, 은행의 대출 취급기한은 내년 3월 말까지로 6개월 연장한다. 기존 지원 한도는 9월 현재 95.1%(9조5천억원)가 소진됐다.

개인사업자와 소상공인을 포함해 코로나19 영향으로 피해를 본 중소기업이 대상이며, 한도는 업체당 5억원이다.

한은은 또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소상공인에 만기 1년의 운전자금대출 3조원을 신규 지원한다. 업체당 한도는 3억원이다.

이와 함께 한은은 창업기업, 일자리 창출 기업, 소재·부품·장비 기업의 설비 투자에 2조원을 증액(3조원→5조원) 지원한다.
 

오늘경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