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서울
      Y
      6℃
      미세먼지 좋음
    • 경기
      Y
      8℃
      미세먼지 좋음
    • 인천
      Y
      7℃
      미세먼지 좋음
    • 광주
      R
      9℃
      미세먼지 좋음
    • 대전
      Y
      7℃
      미세먼지 좋음
    • 대구
      H
      11℃
      미세먼지 좋음
    • 울산
      R
      11℃
      미세먼지 좋음
    • 부산
      R
      9℃
      미세먼지 좋음
    • 강원
      B
      5℃
      미세먼지 좋음
    • 충북
      B
      5℃
      미세먼지 보통
    • 충남
      H
      7℃
      미세먼지 보통
    • 전북
      H
      9℃
      미세먼지 보통
    • 전남
      R
      8℃
      미세먼지 좋음
    • 경북
      H
      11℃
      미세먼지 좋음
    • 경남
      R
      10℃
      미세먼지 좋음
    • 제주
      R
      12℃
      미세먼지 좋음
    • 세종
      B
      6℃
      미세먼지 보통
2021-01-23 10:40 (토)
넥슨, 모바일 게임들의 동반 흥행성공 힙입어 2분기 최대 실적 달성
넥슨, 모바일 게임들의 동반 흥행성공 힙입어 2분기 최대 실적 달성
  • 한송희 기자 songhee1909@
  • 승인 2020.08.07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V4의 견고한 성장 및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 성공, 인기 게임 라인업 확대
(사진=넥슨)
(사진=넥슨)

[오늘경제 = 한송희기자]

글로벌 게임업체 넥슨(대표이사 오웬 마호니)이  ‘메이플스토리’, ‘던전앤파이터’, ‘서든어택’ 등 주요 스테디셀러 PC 게임들과 ‘V4’,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 등 모바일 게임들의 동반 흥행에 힘입어 2분기 사상 최대 매출을 달성했다.

7일 넥슨의 '2020년 2분기 연결 실적'에 따르면, 매출은 전년대비 20% 상승했으며, 영업이익은 106% 증가했다. 

올해로 17주년을 맞이한 ‘메이플스토리’는 탁월한 라이브 서비스 운영을 통해 글로벌 성장을 이어갔다. ‘메이플스토리’는 지난 4월부터 VIP 서비스와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호텔 메이플’ 콘텐츠를 도입해 유저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가정의 달 이벤트’ 등 전 연령층이 공감할 수 있는 유저 친화적 운영으로 한국 지역에서 전년 동기 대비 151% 성장했으며 북미·유럽 지역과 아시아·남미 지역에서 각각 173%, 217%의 높은 성장률을 기록했다. 

넥슨을 대표하는 또 다른 IP ‘던전앤파이터’와 ‘서든어택’ 역시 한국 지역에서 각각 전년 동기 대비 49%, 103% 성장세를 보이며 2분기 호실적에 힘을 보탰다.

두 게임 모두 장기 서비스를 이어가고 있는 만큼, 레벨 확장, 시즌제 도입 등 기존 유저들에게는 새로운 성취감을 제공하는 동시에 신규 유저 유입을 위한 전략적인 콘텐츠들을 선보이는 등 넥슨의 서비스 노하우가 좋은 성과로 이어졌다.

지난해 국내 론칭한 ‘V4’가 장기 흥행 체제를 구축한 가운데, 모바일 게임 신작들의 연이은 성공도 돋보였다. 지난 5월 글로벌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는 출시 후 두 달 만에 글로벌 누적 이용자 수가 1500만 명을 넘어섰다. 이 게임은 접근성 높은 캐주얼 레이싱 장르로 대중적인 인기를 얻으며 출시 후 모바일 게임 매출 순위 최상위권에 안착해 있다. 

V4의 안착과 신작의 흥행으로 넥슨의 2분기 모바일 게임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4% 올랐으며, 4분기 연속 상승했다.  

넥슨(일본법인) 오웬 마호니 대표이사는 이번 실적에 대해 “선택과 집중을 기반으로 주요한 IP들에 적극적인 투자와 리소스를 투입한 결과 올해 상반기 호실적을 거둘 수 있었다”며 “기록적인 성과를 기반으로 재무구조가 더욱 건실해진만큼 하반기에도 양적·질적 성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7월 15일 국내 서비스를 시작한 넥슨의 모바일 MMORPG 신작 ‘바람의 나라: 연’은 출시 직후 모바일 게임 매출 순위 최상위권에 오르며 장기 흥행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또한 중국에서 사전 등록자 수 약 6000만명을 기록한 ‘던전앤파이터 모바일’의 중국 서비스를 오는 12일 시작하는 등 3분기에도 신작을 통한 성장을 이어갈 계획이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