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영주 '마이크로바이옴' 융합으로 축산업 활성화
경북 영주 '마이크로바이옴' 융합으로 축산업 활성화
  • 김수란 기자 tktoday@
  • 승인 2020.06.19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경제 = 김수란 기자] 경북 영주시가 미생물을 활용한 ‘마이크로바이옴’을 축산업에 접목시켜 산업 활성화를 꾀한다. 

영주시는 19일 영주문화예술회관 까치홀에서 ‘영주시 농축산 분야 활용을 위한 제8회 마이크로바이옴 산업화 포럼’을 개최한다.

‘마이크로바이옴’이란 인체에 서식하는 미생물(microbe)과 생태계(biome)를 합친 말로서 우리 몸에 사는 미생물과 유전정보를 뜻하며, 체중의 1~3%에 불과하지만 약물대사 조절, 면역작용 등 인체에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어 현재 건강기능식품 제조에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있다.

이날 행사는 마이크로바이옴 관계자 150여명과 영주시 농축산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대유행 이후 농축산업의 과학기술융합 발전 전망(엄길청 박사/글로벌경영평론가) ▶농축산 마이크로바이옴의 산업화 적용 방안(윤복근 교수/광운대 바이오의료경영학과) ▶경제동물분야 마이크로바이옴 연구 동향(김명후 교수/부산대 동물생명자원과학과) ▶식물 마이크로바이옴의 연구현황과 농업적 이용(원항연 박사/국립농업과학원) ▶마이크로바이옴 농축산 응용방안(조호용 연구원/(주)마이크로바이옴) ▶농축산물 온라인마케팅 전략(김은경 팀장/(주)아이니즈컴퍼니)에 대한 발표와 그에 따른 패널토론 및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마지막으로 영주시청 박정락 첨단베어링산업지원단장의 국가산단 추진상황 설명의 시간도 가졌다.

이번 포럼에서 패널토론의 좌장을 맡은 윤복근 광운대 경영대학원 바이오의료경영학과 교수는 “전 세계적으로 한층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마이크로바이옴이 건강, 식품, 의약, 환경, 보건, 기후변화 등 광범위한 분야에서 기능 및 영향력이 밝혀지고 있다”며 “영주시와 기업체, 그리고 관련 연구기관이 함께 산업화를 추진해야 할 것이다”고 밝혔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앞둔 지금, 마이크로바이옴을 우리시 농축산 분야에 접목함으로써 고부가가치 창출이 기대된다”며 “이번 포럼을 계기로 차세대 신성장 동력산업으로 마이크로바이옴 연구단지가 우리 영주시에 유치될수 있도록 관련 기업 관계자분들의 많은 투자와 관심을 가져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영주문화예술회관에서 포럼이 진행되는 동안 야외 행사장에서는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된 소비심리를 향상시키고자 영주시 우수 농특산물 홍보 행사도 함께 진행됐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