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준법위, 이인용 후임 위원에 성인희 사장 선임
삼성 준법위, 이인용 후임 위원에 성인희 사장 선임
  • 장은 기자 jinsyero@
  • 승인 2020.06.11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경제 = 장은 기자]

삼성 준법감시위원회는 이인용 삼성전자 사장의 후임으로 삼성 사회공헌업무 총괄 성인희 사장을 선임했다고 11일 밝혔다.

앞서 유일한 삼성 내부 위원으로 활동해온 이인용 사장은 지난 4일 사임 의사를 밝혔다.

삼성전자, 삼성전기, 삼성SDI, 삼성에스디에스, 삼성물산, 삼성생명, 삼성화재 등 7개 관계사는 이날 이사회를 열어 김지형 삼성 준법감시위 위원장이 추천한 성인희 삼성생명 공익재단 대표이사 겸 삼성 사회공헌업무 총괄을 선임했다. 

김지형 위원장은 "위원회 출범 후 힘든 시기에 헌신적으로 위원직을 수행하신 이인용 위원에 이어 연속성을 갖고 발전적 역할을 수행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성인희 사장은 삼성인력개발원 부원장, 삼성정밀화학 사장 등을 역임했으며 지난 1월 이인용 사장이 맡던 사회공헌업무 총괄에 선임됐다.
현재 삼성생명공익재단 대표이사도 겸임하고 있다.

삼성 사회공헌업무 총괄 성인희 사장 [삼성전자 제공]
삼성 사회공헌업무 총괄 성인희 사장 [삼성전자 제공]

 

오늘경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