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뉴5 시리즈, 한국서 세계 첫 공개...영종도 드라이빙센터에서 '드라이브 스루'로 발표
BMW 뉴5 시리즈, 한국서 세계 첫 공개...영종도 드라이빙센터에서 '드라이브 스루'로 발표
  • 임혁 기자 limhyuk1@
  • 승인 2020.05.27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입차 업계 최초 '월드 프리미어'
BMW는 27일 영종도 드라이빙센터에서 뉴 5 시리즈와 뉴 6 시리즈 그란 투리스모를 세계 최초로 공개하는 '월드 프리미어'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비접촉으로 진행됐다. [BMW코리아 제공]
BMW는 27일 영종도 드라이빙센터에서 뉴 5 시리즈와 뉴 6 시리즈 그란 투리스모를 세계 최초로 공개하는 '월드 프리미어'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비접촉으로 진행됐다. [BMW코리아 제공]

[오늘경제 = 임혁 기자] 

BMW가 27일 영종도 드라이빙센터에서 뉴 5 시리즈와 뉴 6 시리즈 그란 투리스모를 세계 최초로 공개하는 '월드 프리미어' 행사를 개최했다.  해외 자동차 브랜드가 부분변경 모델이라고 해도 국내에서 신차를 최초 공개한 것은 처음이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비접촉으로 진행됐다. 

BMW코리나는 "한국에서 코로나19 관리와 방역이 안정적으로 관리되는 점을 감안해 대규모 신차발표 행사를 하되 비대면·비접촉을 유지했다"고 말했다.

BMW코리아는 올해 들어 4월까지 BMW 5 시리즈 국내 판매량이 세계 1위를 기록하며 한국이 미국, 중국과 함께 중요한 시장이라는 사실이 입증됐다고 말했다. 6 시리즈는 세계 2위다.  5 시리즈와 6 시리즈는 국내에는 4분기부터 본격 판매된다.

이번 신차발표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참석자들이 자동차에 탄 채로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드라이빙센터에 도착한 뒤 준비된 60여대 BMW 차량에 개별 탑승하고 끝까지 내리지 않았다.

자동차극장 형태로 배치된 차 안에서 대형 스크린 영상을 보며 라디오 주파수를 맞춰 발표를 들었다.

이어 차를 탄 채로 시속 10㎞로 서행하며 이번에 공개된 BMW 뉴 523d, 뉴 530e, , BMW 뉴 640i xDrive를 감상했다.

이번 행사는 BMW 디지털 채널로 전 세계에 생중계됐다.
 

 

오늘경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