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그룹 이끌 오피니언 리더, 온 택트(On-tact)로 뭉쳤다
신한금융그룹 이끌 오피니언 리더, 온 택트(On-tact)로 뭉쳤다
  • 장미란 기자 pressmr@
  • 승인 2020.05.25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원신한패널 온 택트(On-tact) 간담회 실시
2020년 원신한패널 온 택트(On-tact) 간담회 실시
[사진=신한금융그룹]

[오늘경제 = 장미란 기자] 

신한금융그룹의 씽크탱크 역할을 맡고 있는 오피니언 리더들이 온 택트(On-tact)로 소통했다. 

코로나19 확산을 계기로 사회 전반에 비대면 문화가 빠르게 자리잡아가고 있는 가운데 이번 간담회가 그룹 내 온택트 소통문화 확산의 시발점이 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신한금융그룹은 지난 22일 그룹 내 고객기반, 디지털, 상품 등 다양한 분야에서 오피니언 리더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원신한패널’의 정기 간담회를 그룹화상회의 시스템을 통해 실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원신한패널’은 그룹 차원의 One Shinhan 경쟁력 강화와 씽크탱크 역할 수행을 위해 젊은 실무진급으로 구성된 오피니언 리더 그룹이다.
 
‘On-tact, One-Shinhan’이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정기 간담회는 그룹의 One Shinhan 전략 방향에 대해 패널들과 소통하고 직원들의 생생한 의견과 아이디어를 듣는 시간으로 구성됐다.
 
먼저, 조직문화 전문가와의 독서토론을 통해 그룹의 온택트 소통 방향성에 대한 열띤 토론의 시간을 가지고 그룹이 나아가야할 소통 문화에 대한 시사점을 도출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지난 3월 발대식 이후 각 팀별로 논의해 온 그룹의 온택트 소통방안에 대한 연구 활동 결과물 발표 시간을 가졌다. 고객기반 확대를 위한 ‘그룹의 비대면 마케팅 방향’과 ‘온택트 소통 문화 정립’ 등을 주제로 3개월 간 심도 깊게 연구한 결과에 대해 발표가 이어졌다.
  
특히, 이번 간담회에서는 온택트라는 주제를 화두로 새로운 관점으로 접근한 창의적이고 다양한 아이디어들이 논의됐다. 또한 그룹 외부에서 사용되는 온라인 협업 솔루션을 비교 분석해 그룹에 적용 가능한 자체적인 온라인 협업 시스템 개선 방향도 구체화 시켰다.
 
신한금융그룹 관계자는 “온택트 기반으로 직원 간, 그리고 신한을 거래하는 모든 고객과 막힘없이 항상 연결돼 있는 신한금융그룹의 소통 경영에 대해 지속적으로 고민하고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간담회 이후 화상회의에 참여한 전원이 코로나19 진료를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하고 있는 의료진을 격려하는 ‘덕분에 챌린지’ 국민 캠페인에 동참하며 행사를 종료했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