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5월까지 '주 4일' 근무제 시행… "육아부담 고려"
삼성전자, 5월까지 '주 4일' 근무제 시행… "육아부담 고려"
  • 이은실 기자
  • 승인 2020.04.09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삼성전자]
[사진=연합뉴스]

[오늘경제 = 이은실 기자]

삼성전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앞으로 두 달 간 주 4일 출근이 가능하도록 했다.

9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CE(소비자가전) 부문과 IM(IT·모바일) 부문 등 직원들을 대상으로 하루 최소 근무시간을 5월까지 한시적으로 폐지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직원들은 주 1일에 한해 휴무를 신청할 수 있어 사실상 주 4일 근무가 가능하게 됐다. 다만 월 최소 근무 시간은 주 5일 근무자와 같다.

삼성전자는 직원들에게 보내는 이메일에서 코로나19로 인한 육아 부담 등 직원들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오늘경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