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철희 함평군수 후보 선대본 ‘공명선거 추진 자원봉사단’ 출범
정철희 함평군수 후보 선대본 ‘공명선거 추진 자원봉사단’ 출범
  • 박용구 기자
  • 승인 2020.03.27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품·향응 제공, 흑색·비방 등 네거티브 선거 감시

[오늘경제 = 박용구 기자] 정철희 함평군수 후보 선거대책본부는 27일 오후 공명선거 추진 자원봉사단을 출범시켰다.

공명선거 추진 자원봉사단은 오는 4월15일 치러지는 함평군수 보궐선거는 부정이 없는 깨끗한 선거로 모든 군민들이 공감하는 공명한 선거로 치러져야 한다는 인식을 함께하는 자원봉사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결성됐다.

코로나19로 참석자를 최소화한 이날 출범식은 공명선거 추진 자원봉사자 위촉장 수여, 정철희 후보와 임용수 선대위원장의 인사말, 정찬동 고문의 격려사, 김두호 공명선거 자원봉사단 단장의 결의문 낭독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자원봉사단은 결의문을 통해 “금품살포를 단호히 배척할 것, 향응 제공을 포함한 일체의 부정 선거를 철저히 거부할 것, 함평인의 긍지와 자부심으로 공명선거운동을 위해 모든 역량을 집결해 갈 것”을 결의했다.

공명선거 추진 자원봉사단은 공명선거 캠페인 진행과 부정선거 감시단으로 나눠 운영된다.

부정선거감시 자원봉사단은 함평군 9개 읍면 자원봉사자들이 기동 차량 감시대 10대를 편성하여 마을별 자원봉사단과 금품·향응 제공, 흑색·비방 등 네거티브 선거를 감시하며 의심스러운 행위 발견 시 공명선거 추진단에 알리고 사실 관계 확인 후 함평군 선관위에 고발조치할 방침이다.

김두호 공명선거 자원봉사단 단장이 결의문 낭독 이후 정철희 후보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김두호 공명선거 자원봉사단 단장이 결의문 낭독 이후 정철희 후보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김두호 단장은 “부정선거는 절대 안 된다고 뜻을 함께하는 함평의 군민들과 공명선거 추진 자원봉사단을 결성하게 되었다”며 “선거가 끝나는 4월15일 자정까지 어떠한 부정행위 없는 투명하고 깨끗한 선거가 되도록 앞장서겠다”고 다짐했다.

정철희 후보는 “자원봉사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부정한 선거를 감시하고 공명선거를 치러내자는 함평의 사회적분위기를 환영 한다”며 “내가 먼저 솔선수범해서 부정 없는 깨끗한 선거를 치러 우리 군민 모두가 공감하는 선거문화의 선례를 남기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정철희 선거대책본부는 이번 선거에 출마한 이상익 후보, 김성호 후보, 신경선 후보, 정두숙 후보 선거대책 본부 등도 공명선거 추진 자원봉사단에 동참할 것을 제안했다.

오늘경제, STARTUPTODAY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