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경제] 코스피, 미중 관계개선 기대에 나흘째 상승
[오늘경제] 코스피, 미중 관계개선 기대에 나흘째 상승
  • 이도희 기자
  • 승인 2020.01.14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스피가 4거래일 연속 상승 마감한 14일 오후 서울 중구 KEB하나은행 딜링룸에서 딜러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코스피가 4거래일 연속 상승 마감한 14일 오후 서울 중구 KEB하나은행 딜링룸에서 딜러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오늘경제 = 이도희 기자] 한눈에 보는 오늘경제,

코스피가 14일 미중 관계개선 기대감 등에 힘입어 4거래일 연속 상승 마감했다. 다만 전날보다 상승 폭은 줄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9.62포인트(0.43%) 오른 2238.88에 거래를 마쳤다.

지수는 전장보다 13.80포인트(0.62%) 오른 2243.06에서 출발해 강세 흐름을 이어갔다. 장 한때 2250.79까지 오르기도 했으나 장 후반 차익 매물이 나오며 상승분을 일부 반납했다.

지난 9일(1.63%), 10일(0.91%), 13일(1.04%) 숨 가쁘게 달린 코스피는 4거래일째는 '숨 고르기' 양상을 보였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개인과 외국인이 1325억원, 2619억원을 순매수했다. 기관은 4623억원을 순매도했다.

이날 주식시장에서는 오는 15일 예정된 미중 1단계 무역합의 서명에 대한 기대감과 미국 정부의 중국에 대한 환율조작국 지정 해제가 호재로 작용했다.

다만 최근 가파른 주가 상승에 따른 부담감에 차익매물이 나오며 상승 폭은 제한됐다.

이영곤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4거래일 연속 주가가 오르며 차익성 매물이 많이 나온 것으로 보인다"며 "미중 1단계 무역협상 서명은 분명 긍정적 요소지만 예정된 이벤트라는 점에서 주가에 이미 반영됐다는 분석도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15일 1단계 합의 서명이 이뤄진다 해도 시장은 이에 크게 환호하기보다는 차익 매물이 나오며 쉬어가는 장세가 연출될 가능성도 있다"고 분석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가운데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는 보합 마감했다.

네이버(1.33%), 현대차(0.87%), LG화학(0.30%), 현대모비스(0.83%), LG생활건강(0.50%), 포스코(1.47%) 등은 올랐다.

삼성바이오로직스(-1.25%), 셀트리온(-0.84%) 등은 내렸다.

업종별로는 증권(2.55%), 의료정밀(2.30%), 보험(1.54%) 등이 강세였고 섬유·의복(-1.41%), 의약품(-0.98%), 운수·창고(-0.48%) 등은 약세였다.

오늘경제, STARTUPTODAY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