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2 04:00 (금)
최윤희, 미모+실력 수영 슈퍼스타 답네… 남편 "첫 만남, 예뻐보였다"
최윤희, 미모+실력 수영 슈퍼스타 답네… 남편 "첫 만남, 예뻐보였다"
  • 권오규 기자
  • 승인 2019.11.08 2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캡처

[오늘경제 = 권오규 기자] 가수 유현상의 아내 최윤희가 관심을 받고 있다.

8일 그의 남편이 한 예능에 출연해 아내와 결혼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도와준 전(前) 기자를 찾았다.

최윤희는 과거 국민적인 스포츠 스타로, 김연아, 박태환 정도의 인기를 누렸다. 그만큼 유현상과의 결혼은 세간을 깜짝 놀라게 했다.

"내 아내와의 만남은 운명"이라던 유현상은 한 매체에서 "지인들과의 식사 자리에서 만났는데 그날따라 예뻐 보였다"며 "이후 아내의 친한 언니가 아내와 함께 작업실에 놀러 왔다"고 아내와의 첫 만남을 회상했다.

이런 아내와의 연을 이어준 것은 다름아닌 연예부 기자이던 이기종 씨라는 것. 이씨는 두 사람의 결혼 날짜부터 증인까지 모든 것을 도왔다는 유현상의 고백이다.

또 유현상은 여전히 장모님에게 미안함 마음으로 살고 있다고 말했다.

오늘경제, STARTUPTODAY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