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8 15:20 (월)
[오늘경제] 전국철도노동조합 "11월 총파업, 정부는 철도 통합·개혁 요구에 답하라"
[오늘경제] 전국철도노동조합 "11월 총파업, 정부는 철도 통합·개혁 요구에 답하라"
  • 정수빈 기자
  • 승인 2019.10.21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경제 = 정수빈 기자] 한 눈에 보는 오늘경제, 전국철도노동조합·철도하나로국민운동본부는 21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국회의사당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부는 국민의 철도 통합·개혁 요구에 답하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국회 국토교통부 종합감사 날인 오늘, 이번 국정감사에서 국민의 실생활과 밀접한 철도의 공공성과 안전을 강화하기 위한 실질적인 대책이 마련되기를 국민과 함께 요구한다"며 ▲철도 통합 연구용역 재개·고속철도 운영 통합 ▲철도안전 강화를 위한 노동시간 단축으로 청년일자리 창출·안전인력 충원 ▲생명안전업무 직접 고용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철도공공성 및 안전 강화를 위한 노정협의에 나설 것 등의 요구안을 제시했다.

철도노조는 "11월 말 총파업을 예고한 상황"이라며 "문재인 정부와 김현미 장관은 철도에서 좋은 일자리를 확대하고, 철도 공공성과 안전을 강화해 공공기관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라는 국민 요구에도 응답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노조는 "철도노조는 국민들에게 불편을 끼칠 수밖에 없는 파업을 원하지 않는다"며 "철도노사 간의 교섭만으로 문제를 해결할 수 없다는 것이 드러난 상황에서 국토부와 기재부는 책임을 회피해서는 안 된다. 이제 정부가, 김현미 국토부 장관이 노정협의로 해결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오늘 주요하게 볼 금융 · 경제 뉴스


오늘경제, STARTUPTODAY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