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공을 살려 음악 영화 원스 인사이드 르윈을?? '방구석1열'
전공을 살려 음악 영화 원스 인사이드 르윈을?? '방구석1열'
  • 강길태 기자
  • 승인 2019.10.13 0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TBC

[오늘경제 = 강길태 기자] 13일(일) 방송된JTBC '방구석1열'에 정재형, 장윤주가 새 MC로 합류했다.

영화 음악 감독으로 활약했던 MC 정재형은 전공을 살려 음악 영화 '원스' '인사이드 르윈'을 선정했다.

가수 겸 작곡가인 유희열이 지원사격에 나섰다.

유희열은 매의 눈으로 영화 속 낡은 기타나 배우들의 연주법을 주시하며 남다른 '직업병'에 대해 이야기 했다.

"영화를 보는 내내 자꾸 연주하는 배우의 손을 보게 되더라. 자세히 관찰하면서 봤는데 완벽하게 소화해서 깜짝 놀랐다. 두 영화 모두 캐스팅 역시 신의 한수다"라고 뮤지션 입장에서 이야기를 더해 내용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었다.

새로운 MC로 합류한 정재형과 장윤주는 "첫방송이라 떨린다"고 걱정을 드러냈지만 원년멤버 장성규와 함께 특급 호흡을 선보이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끌었다는 후문이다.


오늘경제, STARTUPTODAY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