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은먹고다니냐" 김정민은 김수미가 국밥집을 오픈했다는 소문을!
"밥은먹고다니냐" 김정민은 김수미가 국밥집을 오픈했다는 소문을!
  • 강길태 기자
  • 승인 2019.10.12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오늘경제 = 강길태 기자] 김흥국은 7일 방송된 SBS플러스 예능프로그램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 출연해 논란 이후 겪었던 많은 고충들과 복귀 소감을 전했다.

김정민은 김수미가 국밥집을 오픈했다는 소문을 듣고 찾아왔다며 미소를 지었다.

김수미를 위해서 직접 느티나무로 만든 도마를 선물했다.

그녀의 방문에 김수미는 물론 서효림도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다.

김정민은 "그 때 당시에는 좀 절실했던 것 같다. 세상에 알려지더라도 이렇게 끝내지 않으면 안 된다라는 각오를 했었는데 항상 각오했던 것보다 가혹하더라"라고 당시 느꼈던 감정을 회상했다.

김수미는 “죽기 전에 이런 진실이 밝혀져서 그나마 다행이다”고 위로의 말을 전하며 “연예인이 사랑을 받아서 좋지만, 연예인들은 논란에 손가락질을 받을 수 밖에 없다”고 위로했다.

김수미는 "네 인생에 아주 큰 경험을 한 거다. 이별의 뒤끝을 안 거 아니냐. 큰 아픔을 견뎌냈기에 앞으로는 좋은 일만 있을 거라고 나는 확신한다"라고 위로했다.


오늘경제, STARTUPTODAY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