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경제] 신한생명, 진심을 품은 종신보험 출시
[오늘경제] 신한생명, 진심을 품은 종신보험 출시
  • 하주원 기자
  • 승인 2019.10.08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경제 하주원 기자] 한 눈에 보는 오늘경제, 

신한생명(대표 성대규)은 ‘진심을품은변액종신보험’을 출시했다.

이 상품은 고객의 성향에 맞춰 주요 보장이 강화되거나 생활자금이 두 배로 커지는 새로운 형태의 종신보험이다. 

진심을품은종신보험, 6대질병 보장강화 올페이형, 생활자금 보장강화 생활자금플랜형 등 총 3가지다. 

충분한 치료자금을 원하는 고객은 ‘진심을품은종신보험一(무배당, 저해지환급형)’을 선택하면 된다. 6대질병 진단시 주계약의 ‘이미 납입한 보험료’와 ‘이후 납입할 보험료’를 더해 ‘올페이급여금’이 지급된다. 이는 상품 가입시 약정한 보험료 납입기간의 보험료 총액을 치료비로 모두 돌려받는 것이다. 6대질병은 암(유방암 및 전립선암 제외),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 말기신부전증, 말기간질환, 말기만성폐질환이다.

6대질병 진단 이후 생활자금을 보장받고 싶은 고객은 ‘진심을품은종신보험二(무배당, 저해지환급형)에 가입하는 것이 좋다. 6대질병으로 진단받을 시, ‘생활자금플랜급여금’을 일시금으로 수령 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만약, 이를 수령하지 않으면 연복리 2.75%로 적립돼 생활자금 재원이 2배로 늘릴 수 있다. 긴급자금이 필요하다면, 언제든지 적립한 금액을 한번에 받을 수 있다. 
     
2종의 상품 모두 보험료 납입기간 이후에는 사망보험금이 가입금액의 110%까지 체증된다. 이후 고객이 신청한 비율과 기간에 비례하여 사망보험금이 감액되는 방식으로 생활자금이 지급된다. 생활자금을 받으면서 감액되는 부분을 제외한 사망보장도 받을 수 있다. 첫 생활자금은 45세부터 최대 90세까지 선택해서 받을 수 있으며, 지급기간은 5년에서 55년, 최대 100세까지다. 

또한 암, 5대 질병(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 말기신부전증, 말기간질환, 말기만성폐질환), 중증치매 등 고객 니즈가 높은 질병에 대한 보장도 강화했다. 해당 특약을 가입하면 납입기간 이후부턴 보장금액이 두 배로 늘어난다. 

이밖에도 주요 보장(입원·수술·암·뇌출혈·급성심근경색증·5대질병진단·LTC연금보장) 특약을 100세만기 비갱신형으로 구성하여 종합보장설계가 가능하게 했다.

김상모 신한생명 상품개발팀장은 “‘진심을품은종신보험’은 종신보험 본연의 사망보장은 물론, 보험료 부담을 낮추면서도 의료비, 노후자금 등 생애균형설계가 가능하도록 개발했다”며, “충분한 치료자금 또는 진단금 적립을 통한 생활자금을 강화하여 고객이 원하는 시점에 필요자금으로 활용할 수 있는 다목적 상품”이라고 전했다.

오늘 주요하게 볼 금융 · 경제 뉴스


오늘경제, STARTUPTODAY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