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들에 대한 미안한 감정을 드러냈다? ˝초월 해야 돼˝
가족들에 대한 미안한 감정을 드러냈다? ˝초월 해야 돼˝
  • 강길태 기자
  • 승인 2019.09.14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엇이든 물어보살 방송캡처

[오늘경제 = 강길태 기자] 9일 방송된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에는 성현아가 고민 상담자로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성현아는 자신에게 가해지는 악플들은 겸허히 받아들이겠지만 가족들이 함께 언급되는 것은 참을 수 없다며 가족들에 대한 미안한 감정을 드러냈다.

서장훈은 유독 성현아의 고민을 궁금해했다.

성현아는 "제가 악플이 워낙에 많이 달린다. 그래서 쉽게 말하자면, 악플러를 잡아볼까 해서 나오게 됐다"고 이야기했다.

서장훈은 성현아에게 "저기 죄송한데, 사진 찍으셨으면 이제 가 달라"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오늘경제, STARTUPTODAY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