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만 대면 성혼률 99를 자랑하는… ˝꽃파당˝
손만 대면 성혼률 99를 자랑하는… ˝꽃파당˝
  • 강길태 기자
  • 승인 2019.09.14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TBC

[오늘경제 = 강길태 기자] 16일 첫 방송 예정인 JTBC 새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극본 김이랑, 연출 김가람)은 여인보다 고운 꽃사내 매파(중매쟁이) 3인방, 사내 같은 억척 처자 개똥이, 첫사랑을 사수하기 위한 왕이 벌이는 조선 대사기 혼담 프로젝트. 꽃보다 아름다운 사내 매파들의 당 ‘꽃파당’의 개업이 5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꽃매파 4인방이 시청자들을 영업하기 위한 중매 필살기를 직접 공개했다.

먼저, 김민재는 ‘꽃파당’에서 혼담 컨설턴트를 담당하고 있는 조선 최고의 사내 매파 마훈의 필살기를 ‘관찰력’으로 꼽았다.

손만 대면 성혼률 99%를 자랑하는 매파계의 일인자로 거듭난 것도 사람 속을 꿰뚫어 본다는 마훈 특유의 관찰력 때문. 공개되는 영상과 이미지에서도 유난히 눈빛이 날카롭게 빛났던 이유였다.

이미지 컨설턴트 고영수에겐 ‘장점 부각’이라는 필살기가 있다.

영수 역을 맡은 박지훈은 “모든 사람이 가지고 있는 자신의 장점을 잘 파악하고 그 부분을 예쁘게 부각시키는 것이 필살기”이라고 말했다.

2% 아쉬운 외모로 제 짝을 찾기 힘든 이들을 변신시켜 주는 영수와 찰떡인 영업 비결이 아닐 수 없다.

영수의 금손을 거친 ‘꽃파당’ 고객들의 혼담이 어떤 결과를 맞이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은 ‘열여덟의 순간’ 후속으로 16일 월요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오늘경제, STARTUPTODAY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