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 따러 가세… 좋은 취지에 동감하기 위해서 발 벗고~
뽕 따러 가세… 좋은 취지에 동감하기 위해서 발 벗고~
  • 강길태 기자
  • 승인 2019.09.14 0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조선 뽕따러가세

[오늘경제 = 강길태 기자] 12일 방송된 TV CHOSUN ‘송가인이 간다-뽕 따러 가세’(이하 ‘뽕 따러 가세’) 9회에서는 송가인과 붐이 2019년 추석을 맞이하여 돌입한 초대형 프로젝트, 전국구 300명 어르신과 함께하는 역대급 효도 무대 ‘뽕따세 칠순잔치’를 오픈한다.

좋은 취지에 동감하기 위해서 발 벗고 나선 축하사절단 5인이 가세해 잔치의 품격을 높인다.

시어머니부터 며느리까지 소녀 팬으로 만들어버린 김원준, 7세 손자부터 칠순까지 방방 뛰게 만든 박민경, 히트곡 메들리로 떼창을 유발한 코요태 신지, 송가인과의 의리를 위해 바쁜 스케줄 와중에도 한달음에 달려온 홍자, ‘뽕 따러 가세’ 최다 신청곡의 주인공 박상철까지총출동해 역대급 칠순 잔치가 거행된다.

뽕 따러 가세' 최다 신청곡의 주인공이자 엄마들의 우주 대스타 박상철까지, 레전드 라인업이 총출동한다.제작진은 "추석 특집 '뽕 따러 가세'는 120분으로 푸짐하게 편성돼 전국 어르신들 300분을 모신 역대급 효도 대잔치, '뽕 따세 칠순잔치'를 담아낸다"며 "발상부터 사람 냄새 솔솔 나는 '뽕남매'의 '흥 터짐' 현장을 기대 바란다”고 전했다.게다가 송가인은 오직 어르신들의 ‘기쁨’을 위해 예정에 없던 ‘춤신’을 발휘, 붐, 박미경과 함께 ‘이브의 경고’를 열창하는데 이어, 김원준-박미경-신지-홍자-박상철과 함께 추석송 ‘달타령’을 선보이면서, ‘뽕열광의 도가니’를 만들었다.

2019 추석맞이 종합 선물 세트 ‘귀 호강 노래 선물’이 담길 ‘뽕따러 가세’ 추석 특집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오늘경제, STARTUPTODAY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