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사관 구해령’ 대중의 높은 신뢰를 받아온 신세경은…?
‘신입사관 구해령’ 대중의 높은 신뢰를 받아온 신세경은…?
  • 강길태 기자
  • 승인 2019.09.14 0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제공

[오늘경제 = 강길태 기자] MBC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의 신세경이 사극 여신의 위엄을 아낌없이 보여주고 있다.

대중의 높은 신뢰를 받아온 신세경은 탄탄한 연기력과 섬세한 표현력을 바탕으로 이야기를 이끌어가는 구심점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신입사관 구해령’의 주역 5인방이 추석 연휴를 앞두고 시청자들에게 인사를 건넸다.

공개된 스틸 속 이들은 서책을 펼쳐 ‘MBC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을 사랑해주시는 시청자 여러분, 모두 행복한 한가위 보내세요! 아쉽지만 우리 이번 주는 잠시 쉬고, 다음 주에 꼭 다시 만나요’라는 메시지를 전하고 있어 시선을 집중시킨다.

세상과 단절된 채 오로지 연애소설을 쓰는 것만으로 자신을 표현하던 도원대군 이림 역의 차은우는 특유의 맑은 기운으로 초반 순수한 이림을 완벽하게 표현해 내며 호평을 받았다.

구해령을 만나면서 세상과 사랑을 알아가며 왕자와 남자로 성장해가는 모습을 섬세하게 그려내 배우로서의 입지를 단단히 하였다.

신세경은 사극 여신이라는 명성에 어울리는 찰떡 소화력도 선보인다.

사관복을 비롯해 내관복, 혼례복, 나인복 등 다양한 종류의 한복도 완벽하게 소화해 팔색조 같은 매력을 발산하였기 때문.

박기웅 역시 극중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는 달리 부드러운 반전 매력을 뽐내며 “민족의 명절 한가위에 가족들과 좋은 시간 보내시길 바란다”라고 전해 보는 이들을 웃음 짓게 했다.

오늘경제, STARTUPTODAY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