멤버들은 입을 모아 미안하다고 사과했다...? ‘캠핑클럽’
멤버들은 입을 모아 미안하다고 사과했다...? ‘캠핑클럽’
  • 강길태 기자
  • 승인 2019.09.13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TBC 캠핑클럽 방송 캡처

[오늘경제 = 강길태 기자] 8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캠핑클럽’에서는 이효리, 옥주현, 이진, 성유리가 핑클 콘서트 준비를 위해 팬들에게 선보일 곡을 고르는 시간을 가졌다.

당시 ‘핑클의 등쌀에 못이겨 벤에서 내렸다가, 옥주현이 운전대를 잡고 출발해버려서 버려졌다’라는 화제의 에피소드 속 주인공인 고수암 매니저는 “여전히 (핑클이) 무섭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멤버들은 입을 모아 미안하다고 사과했다.

마지막 파트에서 '함께해줘'를 놓친 이진은 "난 못하겠어"라고 말해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오늘경제, STARTUPTODAY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