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경제] 서점인이 뽑은 올해의 작가에 조정래
[오늘경제] 서점인이 뽑은 올해의 작가에 조정래
  • 송예담 기자
  • 승인 2019.09.03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점인이 뽑은 올해의 작가
서점인이 뽑은 올해의 작가

[오늘경제=송예담 기자] 한 눈에 보는 오늘경제, 한국서점조합연합회는 3일 서점의 날(11월 11일)을 앞두고 제3회 '서점인이 뽑은 올해의 책·작가'에 소설가 조정래를 선정했다.

연합회는 5월 31일부터 7월 14일까지 전국 서점인들의 추천을 받아 1차 후보를 선정한 후 심사위원회의 토론을 거쳐 조정래 작가를 최종 선정했다. 한국 현대사 3부작인 '태백산맥', '아리랑', '한강'을 쓴 조정래 작가는 올해 '천년의 질문'을 출간하는 등 침체된 문학시장에서 꾸준히 화제작을 발표해왔다.

서점인이 뽑은 올해의 책은 김숨 작가의 '군인이 천사가 되기를 바란 적 있는가'(문학), 황영미 작가의 '체리새우:비밀글입니다'(아동·청소년), 김영민 서울대 교수의 '아침에는 죽음을 생각하는 것이 좋다'(인문·정치·사회·역사), 임홍택의 '90년생이 온다'(경제·경영·과학), 사진전문기자 권혁재의 '핸드폰 사진관'(실용·예술·어학·자기계발) 등 5권이 선정됐다.

선정된 책과 작가는 11월 11일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리는 서점의 날 기념식에서 시상하고, 각 지역 서점에 특별코너를 만들어 판매할 예정이다.

오늘 주요하게 볼 금융 · 경제 뉴스

오늘경제, STARTUPTODAY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