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5 01:00 (일)
[오늘경제]한경연 "GDP 대비 법인세수 OECD 6위…2017년 3.2%로 상승
[오늘경제]한경연 "GDP 대비 법인세수 OECD 6위…2017년 3.2%로 상승
  • 하주원 기자
  • 승인 2019.09.03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경제연구원
한국경제연구원

[오늘경제 하주원 기자] 한 눈에 보는 오늘경제, 전국경제인연합회 산하 한국경제연구원은 3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세수통계 분석 결과  2017년 우리나라의 국내총생산(GDP) 대비 법인세수 비율이 3.2%로 2년 연속 상승했다고 밝혔다. 이는 경제규모 대비 법인세수 비율이 OECD 27개 회원국 중 6번째로 높은 수준이다.   

GDP 대비 법인세수 비율은 2011년 3.2%에서 2015년 2.7%로 내려갔다가 다시 오름세다. OECD 회원국 내 순위도 2010년 7위에서 2014년 9위로 낮아졌다가 다시 올라왔다. 한경연은 지난해 법인세 최고세율 3%포인트 인상을 감안하면 순위가 더 상승할 수 있다고 밝혔다.

세수에서 법인세수 비중은 22.4%로 일본에 이어 2위다. 2016년 1위에서 한 계단 내려갔다.

한경연은 2010∼2017년 GDP 대비 법인세 비율 변화를 4가지 구성요인 별로 분석한 결과 과세소득 비율 상승이 주된 배경으로 나왔다고 말했다. 이는 소득공제 등이 축소돼 기업이익 중 과세소득으로 잡히는 폭이 커졌다는 뜻이라고 한경연은 설명했다.

2015∼2017년 GDP 대비 법인세수 비율이 연평균 8.9% 증가하는 동안 과세소득 비율은 연평균 7.3% 늘었다. GDP 대비 법인세수 비율 상승에서 과세소득비율의 기여율은 2016년 64.9%에서 2017년 105.8%로 뛰었다.

한경연은 "경제 불확실성이 높아진 가운데 법인세 의존도가 상승세여서 경제활력과 일자리 창출력이 더욱 약화할 것으로 우려된다"고 밝혔다.

오늘 주요하게 볼 금융 · 경제 뉴스

오늘경제, STARTUPTODAY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