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소상공인 육성자금 융자지원 협약식 개최
포천시, 소상공인 육성자금 융자지원 협약식 개최
  • 전중환
  • 승인 2019.07.06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경제 = 전중환 기자] 포천시(시장 박윤국)는 어려운 경영여건 속에서 자금난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의 경영안정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 4일 시정회의실에서 소상공인 육성자금 융자지원 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번 협약식을 통해 당초 NH농협은행 포천시지부 1개 은행에서 협약 체결해 운영하던 것을 국민은행·기업은행·NH농협은행·신한은행·우리은행 포천·송우지점 등 9개 은행으로 확대 운영돼 소상공인의 편리성 및 접근성을 높였다.

관내 9개 협약은행장이 참석한 협약식은 소상공인에 대해 융자지원에 따른 이자차액을 지원해 안정적인 운영을 지원하고자 하는 것으로, 이번 포천시 소상공인육성자금 융자지원 규모는 각 협약은행별 5억원이다.

포천시에 거주하는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업체당 2,000만원까지 가능하며 대출금리의 2∼3%(군부대 사격피해지역 3%, 그 외 지역 2%)를 포천시에서 지원한다. 대출기간은 1∼3년까지 업체 자율로 선택 가능하며 대출금리는 협약은행의 차등금리가 적용된다.

또한 경기신용보증재단에 2억원을 출연해 연 20억원을 보증 지원하는 특례보증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박윤국 시장은 “소상공인의 융자지원 확대를 위해 9개 은행과의 협약을 통해 소상공인의 경영자금을 편리하게 이용해 경영안정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아울러, 포천시는 자금의 역외유출을 방지하고 소상공인·자영업자의 매출증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역 내에서만 통용되는 지역화폐인 포천사랑상품권을 발행하고 있다. 특히 하절기 휴가철을 앞두고 포천사랑상품권을 오는 8월30일까지 포천사랑상품권 휴가철 10% 특별 할인 판매 예정이다.

오늘경제, STARTUPTODAY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