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임팩트업 프로젝트' 진행.. 스타트업 활동 육성·지원
교보생명, '임팩트업 프로젝트' 진행.. 스타트업 활동 육성·지원
  • 전중환
  • 승인 2019.05.13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보생명과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가 후원하고 한국사회투자가 주관한 '푸른 바다 큰 고래 육성사업 2기' 사업 약정식에서 이종익 한국사회투자 대표, 선발업체 대표들과 차경식 교보생명 교보다솜이지원센터장(왼쪽부터)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교보생명)
교보생명과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가 후원하고 한국사회투자가 주관한 '푸른 바다 큰 고래 육성사업 2기' 사업 약정식에서 이종익 한국사회투자 대표, 선발업체 대표들과 차경식 교보생명 교보다솜이지원센터장(왼쪽부터)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교보생명)

[벤처창업신문 = 전중환 기자] 교보생명은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 재단법인 홍합밸리와 함께 진행하는 '2019년 세상에 임팩트를 더하자, 업(UP)'(이하 임팩트업 프로젝트) 프로젝트가 임팩트 창출기업 3곳을 선정했다고 13일 밝혔다. 

교보생명은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와 공동으로 디지털분야에서 사회혁신조직 육성사업을 꾸준히 추진해왔다. 사회혁신조직은 사회문제 해결을 지원하는 사회적기업, 소셜벤처, 협동조합 등을 통틀어 일컫는다. 

이번 '임팩트업 프로젝트'도 사회적 임팩트와 정보통신기술(ICT)의 결합을 통해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고 지속 가능한 가치를 창출하는 기업의 창업과 육성을 지원하기 위해 진행됐다. 또 교보생명은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 재단법인 한국사회투자와 손잡고 취약계층 아동 및 청소년 교육 솔루션 기업 지원을 위한 '푸른 바다 큰 고래 육성사업 2기' 공모전도 진행했다. 

이번 공모전에서는 취약계층 아동 및 청소년 교육 문제를 완화할 수 있는 솔루션을 발굴한 기업들이 지원 대상으로 선정됐다. 최종 지원업체로 선발된 곳은 사단법인 피치마켓, 꿈틀협동조합, 주식회사 메이커스테크놀로지 등 3개사다. 이들에게는 솔루션 현실화에 필요한 사업비 등 금융지원과 사업역량 강화를 위한 경영지원 등 멘토링 프로그램이 제공된다. 

차경식 교보생명 교보다솜이지원센터장은 "교보생명은 지난 수 십 년간 다양한 분야에서 많은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왔다"며 "4차산업혁명시대를 맞이해 우리의 미래인 아동, 청소년들이 디지털 분야에서 골고루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더 많은 스타트업이 임팩트를 창출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오늘경제, STARTUPTODAY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