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산업부, 2019년 ‘제1차 중기부-산업부 정책 협의회’ 개최
중기부-산업부, 2019년 ‘제1차 중기부-산업부 정책 협의회’ 개최
  • [벤처창업신문 임효정 기자]
  • 승인 2019.02.22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기업 정책 협업플랫폼 본격 가동
양 부처 간 정책 연계‧협업을 통해 중소기업 수출마케팅, 중소‧중견기업 기술혁신, 스마트 제조혁신 등 공동 추진키로
중소․중견기업 기술혁신 성장사다리 사업 체계 (자료: 중소벤처기업부)
중소․중견기업 기술혁신 성장사다리 사업 체계 (자료: 중소벤처기업부)

[벤처창업신문] 중소벤처기업부(장관 홍종학, 이하 중기부)와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 이하 산업부)는 양 부처 차관 주재로 22일 한국생산성본부에서 ‘2019년 제1차 중기부-산업부 정책협의회’를 개최하여 산업․기업정책 간 연계를 강화하기 위한 협업 방안을 논의했다.

최근 수출 부진, 주력 제조업의 글로벌 경쟁력 악화 등 대내외 여건이 녹록치 않은 상황을 감안하여 실물경제를 담당하는 양 부처가 정책 협의회를 정례 개최했다.

협의회에서는 제조업 활력 회복 및 글로벌 경쟁력 강화, 중소․중견기업들의 혁신 역량 제고 및 성장 촉진 등을 위해 양 부처 정책 역량을 결집하고 수출․R&D․지역 등 양 부처의 지원 인프라와 제도를 공동 활용하는 등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

양 부처 차관은 인사말을 통해 우리 경제의 활력을 제고하고 중소․중견기업의 성장을 촉진하기 위한 양 부처간 협업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김학도 중기부 차관은 “중기부로 승격되면서 과거 산업부-중기청 협력과 비교하여 보다 넓은 범위에서 양 부처의 협업이 요구되고 있다”고 강조하고,  “창업․벤처기업 스케일업, 글로벌 강소기업 육성 등 기업정책이 산업 정책과 조화롭게 연계되도록 협력하여 정책의 시너지 효과를 높이자”고 제안했다.

정승일 산업부 차관은 “산업과 기업정책은 우리 경제성장을 이끄는 쌍두마차와 같다”고 언급하며, “최근의 수출부진 등 대내외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산업의 혁신과 기업의 지속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산업․기업정책 간 협업․연계 등 양 부처의 협력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아울러 “당면 현안인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수출활력 제고를 위해 실물경제를 담당하는 양 부처간 협력을 강화하여 보다 수요자 친화적인 지원정책을 수립하고 업계의 애로 해소와 투자를 지원하자”고 강조했다.

이번 협의회에서는 수출마케팅 강화, 중소․중견기업 R&D 연계, 스마트공장 확산, 규제자유특구 활용, 제조업 창업 활성화 등에 대해서 협력방안을 논의하고 협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또 중기부의 중소기업 스마트제조혁신 정책과 산업부의 스마트제조산업 육성 정책(공급)을 유기적으로 연계하기로 하고 구체적 정책과제를 함께 발굴하여 올해 6월까지 ‘스마트 제조산업 육성방안’을 마련키로 했다.

중기부는 스마트공장 보급대상 선정시 스마트산단 입주기업의 수요를 반영하여 산단 입주 중소․중견기업의 스마트화를 적극 지원하고 업종별 스마트공장 보급 추진 시 업종별 산업정책과의 정합성을 제고하기 위해 산업부와 긴밀히 협력키로 했다.

또한, 스마트 선도산단 내 스마트공장 운영인력 양성도 지원키로 했다. 중기부는 지역의 신산업 성장 거점으로서 국가혁신융복합단지(국가혁신클러스터)가 규제자유특구로 우선 지정될 수 있도록 지정 절차를 신속하게 진행하는 한편, 산업부와 광역지자체가 협의하여 스마트 선도산단이 포함된 특구계획을 수립하고 규제자유특구 지정을 신청할 경우, 이를 적극 검토하기로 했다.

한편, 11월 개최 예정인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계기 부대행사 합동 개최 등에서도 협력하기로 했다.

양 부처는 격월로 정책협의회를 개최하여 주요 정책분야별로 협력과제를 지속 발굴하여 논의하고 올해 수립 예정인 양 부처의 주요 정책에 대한 공동협력도 추진할 계획이다.

[벤처창업신문=임효정 기자] lhj@startuptoday.co.kr

벤처창업신문, STARTUPTODAY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