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1 15:15 (목)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보육기업 페이타랩의 ‘패스오더’ 이용률 ‘급증’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보육기업 페이타랩의 ‘패스오더’ 이용률 ‘급증’
  • [오늘경제 임효정 기자]
  • 승인 2018.12.17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개월 동안 어플리케이션 이용자 및 거래 건수 매달 100%씩 증가
음식점 및 프랜차이즈 카페 등의 가맹계약 약 500곳으로 확대
페이타랩 곽수용 대표(좌), 커피폴인 양기환 대표(우)가 업무 협약을 맺은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자료: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페이타랩 곽수용 대표(좌), 커피폴인 양기환 대표(우)가 업무 협약을 맺은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자료: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오늘경제] 최근 부산지역에서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조홍근, 이하 부산혁신센터)의 입주기업인 ㈜페이타랩(대표 곽수용)의 ‘패스오더’ 이용률이 급속하게 증가하고 있다. 

5개월 동안 어플리케이션 이용자 및 거래 건수가 매달 100%씩 증가했으며, 프렌차이즈 업계와 자영업자들 사이에서 빠르게 입소문이 나면서 음식점 및 프랜차이즈 카페 등의 가맹계약도 약 500곳으로 확대되고 있는 등 급격하게 늘어나고 있다. 

이와 더불어 원거리, QR코드, NFC 방식을 이용한 주문결제 시스템인 ‘패스오더’ BM특허도 등록됐다. 

패스오더 서비스는 가맹매장과 손님들을 모바일 상으로 이어주는 O2O(Online to Offline) 서비스다. 앱 사용유저들은 앱 내에서 가맹매장의 정보와 메뉴를 확인하고 원거리주문과 매장 테이블에서 주문 및 결제가 가능하며, 결제 즉시 가맹점 주에게 주문정보가 전달된다. 

이러한 서비스의 특성상 장소의 제약을 받지 않다 보니 유저들이 미리 주문하고 매장에서 빠르게 제품을 받아갈 수 있다.

또 점주는 손님과 직접 대면하지 않고 주문접수와 결제가 자동으로 이루어지다 보니 인건비절감, 회전율상승 등의 긍정적인 효과를 볼 수 있다.

㈜페이타랩 곽수용 대표는 “스마트폰에 대한 접근과 의존도가 높아짐에 따라, ‘패스오더’ 이용자들이 더 간편하고 접근 용이할 수 있도록 이용자들의 반응을 수시로 점검할 것이며, 지속적으로 상호 협력 가능한 파트너십 체결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페이타랩은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의 입주기업으로, 센터 연계 비즈니스 매칭, B-START UP 매칭 지원을 통해 핸즈커피, 카페위드 등 다양한 카페들과 연계협업 및 사업을 확대해 나아가고 있으며 이로 인해 창업 1년여 만에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조홍근 센터장은 “초기 창업기업이 경쟁력을 갖춘 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해 실효성 있는 지원을 확대할 것”이며, “일회성 지원으로 끝이 아니라 지속적으로 협업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 창업기업들의 빠른 성장과 안정화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페이타랩의 ‘패스오더’ 서비스 화면 (자료: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페이타랩의 ‘패스오더’ 서비스 화면 (자료: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오늘경제=임효정 기자] lhj@startuptoday.co.kr

오늘경제, STARTUPTODAY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